• "화질 논쟁 끝…TV는 라이프스타일 제품" 삼성 QLED TV 국내 출시
  • "TV는 라이프스타일 제품…공간 제약 없이 사용"
    삼성전자 '프리미엄 UHD TV' 제품군도 첫 공개
  • 고은결 기자 | 2017-03-21 10:50:10
  • 21일 개최된 삼성QLED TV 미디어데이에서 발표에 나선 삼성전자 영상디플레이사업부장 김현석 사장. 사진=고은결 기자
    AD
[데일리한국 고은결 기자] "오늘은 TV의 화질 이야기만을 하지 않겠습니다"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장 김현석 사장은 21일 서울 역삼동 라움 아트센터에서 열린 '삼성QLED TV 미디어데이'에서 이같이 말문을 열었다.

이날 삼성전자는 지난 14일(현지시간) 파리 루브르 전시장에서 공개했던 초프리미엄 제품 'QLED TV'를 국내에서는 처음으로 선보였다. 삼성전자는 올해 초고화질 TV 시장에서 'QLED TV'와 '프리미엄 UHD TV로 소비자 선택의 폭을 넓힌다는 구상이다.

김현석 사장은 "과거의 TV는 세상과 우리를 연결하는 유일한 기기였다. 그러나 지금은 TV를 예전처럼 생각하지 않는다"라며 다양한 기기를 연결해 스크린 여러 개를 사용하는 것은 일상적인 일이라고 말했다.

김 사장은 "이제 우리는 사용자들에게 TV 이상의 TV의 경험을 제공할 때가 왔다"라며 "'더 넥스트 이노베이션 TV(The Next Innovation TV)', TV 만의 가치를 다시 찾아보자"고 강조했다.

  • 21일 개최된 삼성QLED TV 미디어데이에서 발표에 나선 삼성전자 영상디플레이사업부장 김현석 사장. 사진=고은결 기자
그는 TV가 꺼져있을 때도 사용자가 책을 읽을 때 배경음악을 들려주거나 가족, 친구들과 있을 때 사진 앨범이 될 수도 있다면서 생활에 필요한 정보들을 주문형으로 제공하는 '라이프 온 디맨드(Life-on-demand)' 시대의 허브가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김 사장은 삼성전자의 '스크린 에브리웨어'의 비전은 "인공지능으로 사용자가 무엇을 좋아하는지 이해하고 공간의 제약 없이 어디에나 설치할 수 있으며 사용자 라이프스타일과 조화를 이루는 맞춤형 경험 선사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김 사장은 또한 QLED TV가 TV 화질 논쟁의 종지부를 찍을 제품이라고 역설했다. 삼성전자에 따르면 QLED TV는 최신 디스플레이 기술인 퀀텀닷을 기반으로 세계에서 유일하게 '컬러 볼륨 100%'를 표현할 수 있다. 컬러 볼륨은 밝기에 따라 달라지는 미세한 색 변화까지 정확히 측정할 수 있는 화질 기준이다.

아울러 QLED TV는 투명 광케이블을 통해 TV 주변 기기를 모두 연결할 수 있으며 15m 이내 거리에서는 주변기기를 따로 설치해도 제어할 수 있다. 또한 '밀착 월 마운트' 디자인으로 TV와 벽 사이의 틈을 거의 없애고 전체적으로 메탈 소재를 사용했다.

QLED TV는 TV가 외부 기기를 자동 인식해 표시해주며 '원 리모콘'으로 주변기기까지 제어할 수 있다. 또한 지능형 음성인식으로 채널 카테고리부터 채널, 프로그램을 검색할 수 있다.

  • 삼성 QLED TV. 사진=고은결 기자
삼성전자는 올해 국내 시장에서 QLED TV 총 3개시리즈(Q9, Q8, Q7) 9개 모델을 내놓는다. QLED TV는 55형·65형·75형·88형의 대형 스크린으로 구성됐으며 Q9·Q7은 평면, Q8은 커브드 디자인이다. Q8시리즈는 65형이 704만원, 55형이 485만원, Q7은 65형이 604만원, 55형이 415만원으로 이날부터 전국 매장에서 판매된다. 다른 모델은 다음 달부터 순차적으로 출시된다.

삼성전자는 프리미엄 UHD TV인 MU9500, MU8500, MU8000도 국내에서 처음으로 소개했다. 프리미엄 UHD TV는 기존 UHD TV와 비교해 색 재현력을 개선했으며 형광체에 새로운 소재를 채택해 발광 단계에서부터 더 넓고 정확한 색을 구현한다는 게 회사 측의 설명이다. 프리미엄 UHD TV는 촛불 1000개의 밝기인 HDR 1000까지 표현할 수 있으며 '눈부심 방지' 패널로 밝은 대낮에도 빛 반사가 거의 없다.

프리미엄 UHD TV 라인업 중 커브드 디자인을 적용한 MU9500·MU8500은 MU9500을 기준으로 65형이 510만원, 55형이 339만원이며 MU8500을 기준으로 65형이 460만원, 55형이 299만원이다. 평면형인 MU8000은 65형 420만원, 55형 269만원이다. 65·55형 프리미엄 UHD TV는 오는 27일부터 전국 매장에서 판매되며 다른 모델은 4월부터 순차적으로 출시될 예정이다.
  • 삼성 QLED TV. 사진=고은결 기자
AD
  • 즐겨찾기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구글플러스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카카오톡 공유

랭킹뉴스

  • 데일리한국
  • 스포츠한국
  • 포토뉴스
  • 골프한국
  • 무료만화
    • 강호황금충
    • 강호황금충
    • (20권) 황재
    • 소림사복마동자
    • 소림사복마동자
    • (9권) 천제황
    • 소림파천무
    • 소림파천무
    • (9권) 천제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