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일호 부총리 "경제에 봄 기운…1분기 성장 예상 상회"
  • "벤처 창업 활성화를 위해 3년간 총 10조1000억원 공급"
  • 동효정 기자 | 2017-04-19 16:27:07
  • 유일호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사진=이규연 기자 fit@hankooki.com
    AD
[데일리한국 동효정 기자] 유일호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19일 “최근 우리경제에 봄 기운이 느껴진다는 평가가 나오고 있다”며 “1분기 성장이 당초 예상을 상회할 것으로 전망된다”고 말했다.

유 부총리는 이날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제7차 경제관계장관회의에서 “우선 수출로부터 (반등이) 시작된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며 “수출에서 투자, 고용 및 내수로 확산될 정도가 되려면 앞으로 대외 불확실성이 많이 해소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다만 “경기가 완전히 살아났다는 식으로 말하기엔 아직 이르다”며 “아직 낙관할 처지는 안된다”고 조심스러운 모습을 보였다.

대우조선해양에 대한 언급도 나왔다. 유 부총리는 “대우조선에 대한 자율적 채무재조정안이 진통 끝에 통과되는 등 4월 위기설의 진원지로 언급되던 대내외 리스크도 다소 완화되고 있다”며 “앞으로 강도 높은 자구노력과 사업재편 가속화 등을 통해 대우조선을 근본적으로 탈바꿈시키겠다”고 말했다.

이날 그는 벤처 창업 활성화를 위해 자금을 지원하겠다는 뜻도 밝혔다. 유 부총리는 “벤처·중소기업에 대해 창업, 성장, 회수, 재도전의 성장 단계별로 3년간 총 10조1000억원의 자금을 공급하겠다"고 약속했다.

그는 “창업에 2조원, 성장에 7조4000억원, 회수·재도전에 7000억원을 각각 지원하겠다”며 “예비 창업자에 대한 창업 보증을 확대하고 대학, 공공연구소, 숙련 인력에 대해 총 8000억원 규모의 보증, 신용대출 등 특화프로그램을 마련하겠다”고 강조했다.

AD
  • 즐겨찾기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구글플러스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카카오톡 공유

랭킹뉴스

  • 데일리한국
  • 스포츠한국
  • 포토뉴스
  • 골프한국
  • 무료만화
    • 뇌검쾌도
    • 뇌검쾌도
    • (12권) 황재
    • 검황비록
    • 검황비록
    • (18권) 황재
    • 소림파천무
    • 소림파천무
    • (9권) 천제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