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직자 입사선호 1위 기업 '삼성전자'…2위 한전
  • 삼성·한전·현대차·LG·포스코…TOP5
  • 박현영 기자 | 2018-03-13 14:45:04
  • 사진=사람인 제공
    AD
[데일리한국 박현영 기자]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구직자들의 입사선호 기업 1위’는 삼성전자가 차지했다.

13일 사람인에 따르면 구직자 1092명을 대상으로 ‘입사하고 싶은 대기업’을 조사한 결과, 삼성전자가 31.3%(복수응답)로 1위에 올랐다. 삼성전자는 지난 12일부터 2018년 신입사원 상반기 공채를 시작했다.

2위는 한국전력공사(20.4%)가 차지했다. 3위 현대자동차(19.1%)는 지난해 보다 한 계단 내려갔다. 이어 △LG전자(14.6%) △포스코(13.6%) △한국가스공사(11.6%) △기아자동차(11.3%) △SK이노베이션(11.1%) △SK하이닉스(10.7%) △CJ제일제당(10.3%)가 10위 안에 들었다.

사회적 이슈에 따른 순위 변동도 있었다. △SK 하이닉스는 2017년에 사상최대 이익을 경신하면서 10위권으로 진입했다.

이들 기업에 들어가고 싶은 이유로는 ‘사내복지 및 복리후생’(62.4%, 복수응답)을 첫 번째로 꼽았다. 이어 ‘높은 연봉’(55.1%), ‘회사비전’(33.3%), ‘자기계발 등 커리어 향상 가능’(31%), ‘대외평판 등 기업 이미지’(23.6%), ‘업계 기술력 및 전문성 보장’(21.1%), ‘정년보장 등 안정성’(20%) 등의 순이었다.

한편, 대기업에 입사하기 위해 가장 필요한 것으로는 ‘학력’(21.2%)이 1위로 조사됐다. 지난해에 이어 동일한 결과다. 다음으로 ‘인턴 등 실무경험’(20.8%), ‘인재상 부합’(17.6%)이 뒤를 이었으며, 이외에도 ‘출신학교’(9%), ‘인맥’(8.7%), ‘외국어 능력’(7.3%), ‘전공’(6.8%) 등이 있었다.

close
AD
  • 즐겨찾기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구글플러스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카카오톡 공유

랭킹뉴스

  • 데일리한국
  • 스포츠한국
  • 포토뉴스
  • 골프한국
  • AD
    무료만화
    • 독보천하 1부
    • 독보천하 1부
    • (12권) 천제황
    • 용비봉무 1부
    • 용비봉무 1부
    • (12권) 천제황
    • 검제검후
    • 검제검후
    • (20권) 황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