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AI 고수들, 영화 추천 알고리즘 자웅 겨룬다
  • SK텔레콤 · SK브로드밴드, 알고리즘 경진대회 ‘T&B 코드 챌린지’ 개최
    엔비디아·아마존웹서비스 후원…16일부터 참가 신청, 30개팀 10주간 개발
    대상에 1000만원 상금… 상용 서비스 적용시 최대 3억원 후속 개발 계약
  • 안희민 기자 statusquo@hankooki.com
  • 기사입력 2018-04-16 10:36:59
  • 그림=SK텔레콤 제공
    AD
[데일리한국 안희민 기자] SK텔레콤과 SK브로드밴드가 알고리즘 경진대회 ‘T&B코드 챌린지’를 개최한다.

참가자들은 영화나 VOD 등 미디어 콘텐츠를 이용자 취향에 맞게 추천하는 AI 알고리즘을 설계한다. 실제 시청 내역과 일치하는 알고리즘을 개발할수록 높은 점수를 받는다.

AI 전문가라면 누구든지 ‘T&B코드 챌린지’에 참가할 수 있다. 회사측은 AI를 전공하는 국내 외 대학 석박사과정 대학원생 · AI 스타트업 직원 등 전문 개발자들의 참여를 기대하고 있다.

참가자들에게는 非식별화 된 ‘B tv’ · ‘옥수수’의 실제 이용 데이터가 소폭 가공되어 제공된다. 참가자들은 엔비디아의 GPU가 탑재된 아마존웹서비스 클라우드 서비스를 활용할 수 있다.

참가 신청 기간은 16일부터 내달 11일까지다. 1차 선정된 30개팀은 5월 18일부터 7월 27일까지 약 10주간 알고리즘을 개발한다. 최종 입상자는 8월 8일 결정된다.

참가자들의 동기 부여를 위해 10주간의 알고리즘 개발 기간 동안 참가 팀들의 순위가 실시간 공개된다. 정확도가 높을수록 순위가 높다. 정확도가 완전히 동일한 경우 더 간단한 구조가 높이 평가받는다. 마감 2주 전부터 순위는 비공개 전환된다.

SK텔레콤 · SK브로드밴드는 대상, 최우수상, 우수상 총 3개팀을 선정해 상금을 수여한다. 1등인 대상 상금은 1000만원이며 최우수상 · 우수상 수상팀에는 각각 500만원과 200만원의 상금이 수여된다.

양사는 입상자들이 개발한 알고리즘이 ‘B tv’와 ‘옥수수’등 상용 서비스에 적용할 정도로 획기적인 경우 최대 3억원의 후속 개발 계약도 체결할 계획이다. 또, 우수 인력 채용도 검토한다.

지난 2월 ‘옥수수’는 검색어 입력 없이도 개인에게 최적화된 나만의 영화관, 나만의 TV 채널을 선보이는 UI 4.0을 선보였다. SK텔레콤과 SK브로드밴드는 이번 경진 대회 개최로 외부의 뛰어난 연구개발자들과 함께 미디어 콘텐츠 추천 알고리즘을 한층 업그레이드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종민 SK텔레콤 미디어기술원장은 “실력 있는 개발자들의 참여를 기대한다”며 “데이터에 목마른 연구자들이 실제 시청 이력과 가까운 데이터를 활용할 수 있는 매력적인 기회”라고 말했다.

close
AD
  • 즐겨찾기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구글플러스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카카오톡 공유

랭킹뉴스

  • 데일리한국
  • 스포츠한국
  • 포토뉴스
  • 골프한국
  • AD
    무료만화
    • 표랑객
    • 표랑객
    • (7권) 황재
    • 백야궐
    • 백야궐
    • (13권) 천제황
    • 조족지혈
    • 조족지혈
    • (18권) 황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