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6선' 문희상, '후반기 국회의장 민주당 후보'로 선출돼
  • 문희상, 민주당 국회의장 선거에서 67표 획득해 47표의 박병석 제쳐
    "국회는 민주주의 꽃…신뢰가 살아있고 국민의 존경 받도록 만들 것"
  • 안병용 기자 byahn@hankooki.com
  • 기사입력 2018-05-16 15:02:24
  • 16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 의원총회에서 20대 국회 후반기 국회의장 후보로 선출된 문희상 의원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AD
[데일리한국 안병용 기자] 제20대 국회 후반기를 이끌 국회의장 후보로 6선의 문희상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16일 선출됐다.

문희상 의원은 이날 국회에서 민주당 의원총회를 통해 진행된 국회의장 후보 선거에서 총 투표 참석자 116표 가운데 67표를 획득해 47표를 얻은 5선의 박병석 의원을 제쳤다. 무효표는 2표가 나왔다.

문 의원은 당선 소감을 통해 “국회는 민주주의의 꽃이고, 민주주의 최후의 보루”라면서 “국회는 역동적이고 기운차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여야가 건강한 파트너로서 협력하고 견제해야 한다”면서 “국민은 격조 있는 국회를 원한다. 신뢰가 살아있는 국회, 국민의 존경을 받는 국회를 만들고 싶다”고 포부를 밝혔다.

국회의장직은 원내 제1당의 의장 후보가 본회의에서 여야 의원들의 투표를 통해 신임을 얻은뒤 맡는 것이 관례로 굳어져 있다.

국회법이 정한 차기 국회의장단 선출 시한은 정세균 현 국회의장의 임기 만료일(29일)의 닷새전인 오는 24일이다.

하지만 후반기 국회 원구성(국회의장단 및 상임위원장 선출) 협상이 아직 시작조차 하지 못한 점을 감안하면, 6·13 지방선거 이후로 의장 선출이 미뤄질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관측된다.

close
AD
  • 즐겨찾기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구글플러스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카카오톡 공유

랭킹뉴스

  • 데일리한국
  • 스포츠한국
  • 주간한국
  • 골프한국
  • AD
    무료만화
    • 황비홍
    • 황비홍
    • (23권) 황재
    • 소림거룡
    • 소림거룡
    • (12권) 황재
    • 혼세일룡
    • 혼세일룡
    • (12권) 천제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