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北김영남, 러시아 월드컵 개막식 참석 위해 모스크바 도착
  • 푸틴 대통령 만나 비핵화 협상 과정 지지 요청할 듯
  • 류은혜 기자 ehryu@hankooki.com
  • 기사입력 2018-06-13 12:03:15
  • 모스크바에 도착한 김영남 북한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장이 탄 차량 행렬이 공항을 빠져 나가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AD
[데일리한국 류은혜 기자] 김영남 북한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장이 2018 러시아 월드컵 개막식 참석을 위해 12일(현지시간) 모스크바에 도착했다.

김 상임위원장은 이날 저녁 9시50분께 모스크바 셰레메티예보 국제공항에 도착해 러시아 외무부 인사 등의 영접을 받았다.

김 상임위원장은 오는 15일까지 러시아에 머물며 14일 월드컵 개막식에 참석할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다른 방러 일정은 공개되지 않았다.

북한은 아시아 최종 예선에서 탈락해 이번 월드컵에 참가하지 못하지만 우방인 러시아와의 친선관계를 고려해 김 상임위원장을 사절로 파견한 것으로 보인다.

북한은 지난 2014년 러시아 소치동계올림픽 때도 출전권 획득에 실패했지만 김 상임위원장이 개막식에 참석하고 블라디미르 푸틴 대통령을 면담한 바 있다. 이번 방문에서도 김 상임위원장이 푸틴 대통령과 만나 비핵화 협상 과정에서 지지를 요청할 것으로 예상된다.

close
AD
  • 즐겨찾기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구글플러스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카카오톡 공유

랭킹뉴스

  • 데일리한국
  • 스포츠한국
  • 주간한국
  • 골프한국
  • AD
    무료만화
    • 독류하
    • 독류하
    • (15권) 황재
    • 폭풍검진
    • 폭풍검진
    • (20권) 황재
    • 황금충
    • 황금충
    • (19권) 천제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