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통일부 “남북, 연락사무소 소장회의서 다양한 현안 포괄적 논의”
  • 통일부 “남북 연락사무소장, 관계발전 위해 변함없이 노력하자는 입장 재확인”
  • 김동용 기자  dy0728@hankooki.com
  • 기사입력 2018-11-09 18:42:56
  • 천해성 통일부 차관(오른쪽)과 전종수 북한 조국평화통일위원회 부위원장이 지난 1월 17일 판문점 남측지역 평화의집에서 열린 `북한의 평창동계올림픽 참가와 관련한 차관급 실무회담의 종결회의를 마친 뒤 인사를 나누고 있다. 사진=통일부
    AD
[데일리한국 김동용 기자] 통일부는 9일 천해성 통일부 차관과 전종수 북한 조국평화통일위원회 부위원장이 남북공동연락사무소 소장회의를 열고 최근 남북 간 제기된 다양한 현안들을 포괄적으로 논의했다고 밝혔다.

통일부에 따르면 남측 연락소장인 천 차관과 북측 소장인 전 부위원장은 이날 오전 11시부터 1시간 동안 현안들을 논의하고 남북관계발전을 위해 변함없이 노력해 나간다는 입장을 재확인했다.

통일부는 “양측은 연락사무소를 통해 남북관계 제반 사항에 대해 계속해서 긴밀히 협의해 나가기로 했다”고 전했다.

앞서 남북은 연락사무소를 개소하면서 주1회 소장회의를 하기로 합의한 바 있다.

close
AD
  • 즐겨찾기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구글플러스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카카오톡 공유

랭킹뉴스

  • 데일리한국
  • 스포츠한국
  • 주간한국
  • 골프한국
  • AD
    무료만화
    • 우객
    • 우객
    • (15권) 천제황
    • 강호황금충
    • 강호황금충
    • (20권) 황재
    • 도검강호
    • 도검강호
    • (10권) 황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