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CES 2019’ 휩쓴 LG전자… 130여개 어워드 수상
  • 세계 최초 롤러블 올레드 TV ‘LG 시그니처 올레드 TV R’ 등 뜨거운 찬사
  • 김언한 기자  unhankim@hankooki.com
  • 기사입력 2019-01-13 11:20:50
  • 사진=LG전자 제공
    AD
[데일리한국 김언한 기자] LG전자는 ‘CES 2019’에서 130개가 넘는 CES 어워드를 받으며 최고 기술력을 인정받았다고 13일 밝혔다.

CES 주관사인 ‘CTA가 지난해 11월에 선정한 ‘CES 최고 혁신상’ 및 ‘CES 혁신상’ 등 19개를 포함, 11일(현지시간) 기준 모두 132개의 CES 어워드를 받았다.

특히, 해외 매체들은 LG전자가 공개한 세계 최초 롤러블 올레드 TV ‘LG 시그니처 올레드 TV R’에 가장 뜨거운 찬사를 보냈다.

‘LG 시그니처 올레드 TV R’은 CES의 공식 어워드 파트너인 ‘엔가젯’으로부터 ‘최고 TV’로 선정됐다.

‘월스트리트저널, ‘씨넷’, ‘디지털트렌드’, ‘슬래시기어’, ‘리뷰드닷컴’ 등 해외 유력매체들로부터 50개 이상의 어워드를 수상했다.

주요 매체들은 LG 시그니처 올레드 TV R을 이번 전시회 최고 제품으로 꼽았다.

8K 해상도를 구현한 올레드 TV와 슈퍼 울트라 HD TV를 포함한 LG전자 인공지능 TV도 주요 매체들로부터 최고상을 받았다.

‘테크레이더’, ‘씨넷’ 등 매체들은 LG 인공지능 TV에 대해 독자 개발한 인공지능 프로세서인 ‘알파9 2세대(α9 Gen 2)’을 탑재해 탁월한 화질과 음질, 편리한 인공지능 기능을 갖췄다고 호평했다.

‘USA 투데이’, ‘테크레이더’, ‘트러스티드 리뷰’ 등은 LG전자가 첫 공개한 캡슐 맥주제조기 ‘LG 홈브루’를 최고 제품으로 선정했다.

이 제품을 ‘갖고 싶은 제품’으로 소개하며 원하는 맥주를 쉽게 만들 수 있고 세척도 간편하다고 평가했다.

LG 홈브루는 발효부터 세척까지 복잡하고 어려운 맥주 제조 全 과정을 자동화한 제품이다. 이 제품은 에일 맥주인 페일 에일(Pale Ale), 흑맥주(Stout), 밀맥주(Wheat), 라거 맥주인 필스너(Pilsner) 등 인기 맥주 5종을 취향에 따라 직접 제조할 수 있다.

LG전자 관계자는 “LG만의 차별화된 혁신제품들을 앞세워 고객들에게 더 나은 삶을 제공하기 위해 지속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close
AD
  • 즐겨찾기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구글플러스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카카오톡 공유

랭킹뉴스

  • 데일리한국
  • 스포츠한국
  • 주간한국
  • 골프한국
  • AD
    무료만화
    • 독보풍운
    • 독보풍운
    • (16권) 황재
    • 절대무적
    • 절대무적
    • (17권) 천제황
    • 흑도비월참
    • 흑도비월참
    • (16권) 황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