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럼프 "2차 북미회담도 잘할 것…北문제, 전 대통령들은 못풀어"
  • 텍사스서 대중연설…"85년간 협상했는데도 못푼 문제, '내게는 왜 오래 걸리느냐' 비난"
  • 최승훈 기자 seunghoon@hankooki.com
  • 기사입력 2019-02-12 16:20:10
  •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이 11일 텍사스 엘패소에서 연설하고 있다. 사진=AP=연합뉴스
    AD
[데일리한국 최승훈 기자]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11일(현지시간) "처음 정상회담 때 그랬듯이 두 번째 정상회담에서도 잘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텍사스주의 국경도시 엘패소에서 '미국을 다시 위대하게' 집회 연설에서 이같이 말했다고 연합뉴스가 전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내가 취임했을 때 북한은 전쟁을 할 것처럼 보였다"면서 "지금은 미사일 발사도, 로켓 시험도 없고, 핵 실험도 없다"고 강조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나는 김정은 위원장과 좋은 관계, 심지어 아주 훌륭한 관계를 맺고 있다"며 "우리의 인질들이 돌아왔고, 유해들도 돌아오고 있다"고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은 "내가 듣는 얘기는 모두 '좀 더 빨리 움직일 수 없느냐'는 것"이라며 "전임 대통령들은 85년가량 협상을 벌여왔는데 지금 그들의 불만은 '트럼프는 왜 그렇게 오래 걸리느냐'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그런데 내가 싱가포르를 떠난 것은 15개월 전"이라고 환기시킨 뒤 "언젠가 그들 모두가 우리에게 감사할 것"이라고 말했다.

close
AD
  • 즐겨찾기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구글플러스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카카오톡 공유

랭킹뉴스

  • 데일리한국
  • 스포츠한국
  • 주간한국
  • 골프한국
  • AD
    무료만화
    • 뇌검몽
    • 뇌검몽
    • (20권) 황재
    • 다정검무정수
    • 다정검무정수
    • (20권) 천제황
    • 건곤일척검
    • 건곤일척검
    • (8권) 황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