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靑 "北, 美와 비핵화 협상 중단 고려?…면밀히 주시"
  • "최선희 부상 발언만으로 현 상황 판단 못 해…협상 재개 위해 노력"
  • 안병용 기자 byahn@hankooki.com
  • 기사입력 2019-03-15 14:51:08
  • 청와대 전경. 사진=청와대
    AD
[데일리한국 안병용 기자] 청와대는 15일 북한 측이 미국과 비핵화 협상을 중단하는 것을 고려하고 있다고 밝힌 것과 관련해 “상황을 면밀하게 주시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정우 부대변인은 이날 기자들에게 문자 메시지를 보내 “최선희 북한 외무성 부상의 발언만으로 현 상황을 판단할 수 없다”면서도 이같이 말했다.

아울러 윤도한 국민소통수석은 “어떠한 상황에서도 우리 정부는 북미 협상 재개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앞서 최선희 부상은 이날 평양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우리는 미국의 요구에 어떤 형태로든 양보할 의사가 없다”는 뜻을 밝혔다고 러시아 타스통신이 보도했다.

최 부상은 지난달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간의 하노이 정상회담에 대해 “황금 같은 기회”였다고 평가한 뒤 미국이 이를 날렸다고 비판했다.

최 부상은 김 국무위원장이 하노이 2차 북미정상회담 이후 미국과 협상을 지속할 지, 미사일 발사 및 핵실험 중단을 유지할지 등 북한의 향후 행동계획을 담은 공식성명을 곧 발표할 것이라고 전했다.

close
AD
  • 즐겨찾기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구글플러스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카카오톡 공유

랭킹뉴스

  • 데일리한국
  • 스포츠한국
  • 주간한국
  • 골프한국
  • 무료만화
    • 십광협
    • 십광협
    • (15권) 천제황
    • 걸물진천하
    • 걸물진천하
    • (16권) 황재
    • 무극존자
    • 무극존자
    • (12권) 황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