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 대통령 “세월호, 진상규명·책임자 처벌 철저히 이뤄질 것”
  • 페이스북 통해 ‘세월호 5주기’ 추모…“늘 기억하고 있다”
  • 김동용 기자  dy0728@hankooki.com
  • 기사입력 2019-04-16 10:02:25
  • 문재인 대통령. 사진=연합뉴스
    AD
[데일리한국 김동용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16일 세월호 참사 5주기를 맞아 “진상 규명과 책임자 처벌은 철저히 이뤄질 것”이라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세월호 5주기, 늘 기억하고 있다”며 “다시는 같은 비극이 되풀이되지 않도록 하겠다는 각오를 새긴다”며 이같이 말했다.

문 대통령은 “세월호의 아픔을 추모하는 것을 넘어 생명과 안전을 최고의 가치로 선언하는 공간인 ‘4·16 생명안전공원’도 빠르게 조성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약속했다.

문 대통령은 “5년 동안 변화도 많았다”며 “안전에 대한 자세가, 이웃을 걱정하고 함께 공감하는 마음가짐이 달라졌다. 얼마 전 강원도 지역 산불 때는 누가 먼저랄 것도 없이 거동이 불편한 이웃들을 먼저 챙겼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나만이 아니라 우리를 위한 행동이 모두를 위대하게 만들고 있다”며 “세월호의 아이들을 기억하는 평범한 사람들의 행동이 이 나라를 바꾸고 있다고 믿는다”고 역설했다.

문 대통령은 “긴 수학여행을 떠난 아이들도 오늘 만큼은 우리 곁으로 돌아와 가족과 친구, 사랑하는 모든 이들을 안아줄 것 같다”며 “아이들을 기억하며 국민의 생명과 안전이 최우선이라는 정부의 다짐은 반드시 지키겠다고 약속 드린다. 유가족께도 깊은 위로를 전한다”고 말을 맺었다.

close
AD
  • 즐겨찾기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구글플러스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카카오톡 공유

랭킹뉴스

  • 데일리한국
  • 스포츠한국
  • 주간한국
  • 골프한국
  • 무료만화
    • 군
    • (22권) 천제황
    • 극존
    • 극존
    • (27권) 황재
    • 혈야등
    • 혈야등
    • (12권) 천제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