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LG유플러스, 'U+5G 리얼체험존’ 이용객 70만명 돌파
  • 하루 평균 1만3000여명 이용
  • 정은미 기자 indiun@hankooki.com
  • 기사입력 2019-05-21 09:02:01
  • 사진=LG유플러스 제공
[데일리한국 정은미 기자] LG유플러스는 전국 1500여개 매장에 설치된 ‘U+5G 리얼체험존’ 이용 고객이 70만명을 넘어섰다고 21일 밝혔다.

U+5G 리얼체험존은 디지털 사이니지 기술을 활용한 스크린 터치 방식의 체험존이다. 5G 스마트폰 출시에 맞춰 지난 LG유플러스 매장에서 지난 3월 25일부터 선보인 이후로 하루 평균 1만3000여명이 이용한 것으로 나타났다.

매장에 설치된 U+5G 리얼체험존에서는 5G 6대 핵심 서비스인 U+프로야구o골프o아이돌Live, U+VRoARo게임을 대형 터치 화면을 통해 체험해 볼 수 있고, LG유플러스 5G 서비스만의 특장점과 차별화 포인트를 알기 쉽게 설명하는 영상을 시청할 수 있다.

또한 VR 전용 헤드셋(HMD)이 항상 비치돼 있어 고객의 5G 콘텐츠 체험과 영상 시청을 돕는다.

LG유플러스 매장에서는 U+5G 리얼체험존 뿐만 아니라 5G 스마트폰 ‘V50 씽큐(ThinQ)’과 ‘갤럭시 S10 5G’가 준비돼 있어 5G 6대 핵심 서비스를 모바일로 직접 시연해 볼 수도 있다.

한편 U+5G 리얼체험존은 오는 27일에 코엑스에서 열리는 ‘제54회 발명의 날’ 행사에 통신사로는 유일하게 전시된다.

제54회 발명의 날은 특허청이 주최하고 한국발명진흥회가 주관하는 행사로 U+5G 리얼체험존은 ‘지난 100년간의 주요발명품 변천사’ 주제로 운영되는 특별전시관에 전시 될 계획이다.

이미진 LG유플러스 현장마케팅 담당은 “LG유플러스는 현재 업계에서 가장 많은 수의 5G 체험 매장을 운영하고 있고, 6월 중 400여개를 추가로 운영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close
AD
  • 즐겨찾기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구글플러스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카카오톡 공유

랭킹뉴스

  • 데일리한국
  • 스포츠한국
  • 주간한국
  • 골프한국
  • 무료만화
    • 무림정벌 2부
    • 무림정벌 2부
    • (10권) 천제황
    • 무림정벌 1부
    • 무림정벌 1부
    • (10권) 천제황
    • 환령신투
    • 환령신투
    • (18권) 황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