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국회 법사위, ‘윤석열 인사청문회’ 내달 8일 개최 합의
  • 야당, 인사청문회서 ‘코드 인사 의혹’·‘재산 형성 과정’·‘수사권 조정 입장’ 등 질의 예상
  • 김동용 기자  dy0728@hankooki.com
  • 기사입력 2019-06-26 18:05:45
  • 윤석열 검찰총장 후보자. 사진=연합뉴스
[데일리한국 김동용 기자] 국회 법제사법위원회는 26일 윤석열 검찰총장 후보자에 대한 인사청문회를 내달 8일 열기로 합의했다.

더불어민주당과 자유한국당·바른미래당 법사위 간사들은 이날 오후 국회에서 회동을 갖고 이 같은 일정에 합의했다.

한국당 간사인 김도읍 의원은 회동 직후 브리핑을 통해 “윤석열 후보자에 대한 인사청문회는 7월 1일 법사위 전체회의를 거쳐 7월 8일 개최하는 것으로 3당 합의를 봤다”고 말했다.

민주당 간사인 송기헌 의원은 “전체회의가 7월 1일 열리기 때문에 증인소환 절차 등을 고려해 8일 개최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앞서 문재인 대통령은 지난 20일 윤 후보자의 인사청문요청안을 국회에 제출했다.

국회 해당 상임위원회는 인사청문요청안이 제출된 날부터 20일 이내에 인사청문회를 마치고 청문보고서를 대통령에게 보내야 한다. 인사청문 절차는 국회가 임명 동의안을 접수하면서 본격적으로 시작된다.

검찰총장은 국회 표결 절차가 필요하지 않아 국회가 끝내 청문보고서를 보내지 않아도 대통령은 검찰총장을 임명할 수 있다.

인사청문요청안에 따르면 윤 후보자는 본인과 배우자 등 가족의 재산으로 총 66억 73만 7000원(윤 후보자 2억 401만 9000원·배우자 63억 671만 8000원)을 신고했다.

야당은 인사청문회에서 △ 문재인정부의 검찰장악 및 야권 탄압을 위한 코드인사 의혹 △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 설치 및 검·경 수사권 조정 등 검찰개혁에 대한 입장 △ 66억여원에 이르는 재산 형성 과정 △ 장모의 30억원대의 사기 사건연루 의혹 등을 검증할 것으로 예상된다.

close
AD
  • 즐겨찾기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구글플러스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카카오톡 공유

랭킹뉴스

  • 데일리한국
  • 스포츠한국
  • 주간한국
  • 골프한국
  • 무료만화
    • 강호기정랑
    • 강호기정랑
    • (13권) 천제황
    • 천지유협 2부
    • 천지유협 2부
    • (11권) 천제황
    • 제왕도
    • 제왕도
    • (15권) 천제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