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손보 사회공헌협의회, '스타트업 둥지' 성과공유회 개최
  • 올 하반기부터 인슈어테크 등 4차 산업혁명 분야 집중육성 프로그램 신설
  • 최성수 기자 choiss@hankooki.com
  • 기사입력 2019-07-17 17:48:42
  • 앞 줄 왼쪽부터 광장 정우영 대표 변호사, 위밋 직원, 손해보험협회 김용덕 회장, 한국청년기업가정신 재단 남민우 공동 설립자, 한국핀테크지원센터 정유신 이사장, 뒷 줄 왼쪽부터 무니스튜디오 대표, 인피니트 네오이즘 대표, 이치텍터 대표, 커넥트브릭 대표, 상상텃밭 대표, 위밋 대표, 나인에이엠 대표. 사진=손해보험협회 제공
[데일리한국 최성수 기자] 손해보험 사회공헌협의회가 지원하는 청년 혁신창업 지원사업 '스타트업 둥지' 성과공유회가 17일 KB아트홀에서 개최됐다.

'스타트업 둥지'는 청년 창업가들이 혁신창업에 몰입할 수 있도록 손보업계가 한국청년기업가정신재단과 함께 지난해 9월부터 추진중인 창업 지원사업으로, 국내 최초로 주거와 사무가 모두 가능한 복합 창업공간을 북아현동에 마련하여 운영중이다.

이날 성과공유회에서는 '스타트업 둥지' 40개팀 중 치열한 경쟁을 통해 선정된 우수팀 8팀의 발표회를 통해 3개팀에 총 5000만원의 상금이 지급됐고, 제품전시와 일반 참가자 대상 피칭대회 등 다양한 현장 이벤트가 진행됐다.

지난 1년간 '스타트업 둥지'가 배출한 총 40개 스타트업들은 그동안 전체 약 25억원 규모의 국내외 매출·투자유치 실적과 다양한 지적재산권 등록 및 수상 등 뛰어난 성과를 거두고 있으며, 100여명의 청년인력을 추가 채용하는 등 사업확장에 따라 인력채용도 지속 확대중이다.

사회공헌협의회 의장을 맡고 있는 김용덕 손해보험협회장은 “새로운 제품과 기술을 개발하고 있는 청년 스타트업들이야말로 앞선 기업들이 가장 두려워해야 할 경쟁상대”라면서, “자신의 꿈을 믿고 열정적으로 도전하는 청년 창업가 여러분이 스타트업 기업을 성공적으로 일궈나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격려의 메시지를 보냈다.

close
AD
  • 즐겨찾기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구글플러스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카카오톡 공유

랭킹뉴스

  • 데일리한국
  • 스포츠한국
  • 주간한국
  • 골프한국
  • 무료만화
    • 무림정벌 1부
    • 무림정벌 1부
    • (10권) 천제황
    • 무림정벌 2부
    • 무림정벌 2부
    • (10권) 천제황
    • 강호상인
    • 강호상인
    • (18권) 천제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