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K텔레콤, 5G 아리랑으로 韓 위상 높이다
  • 임시정부 100주년 기념, 5개국 5G 라이브 생중계
    5G 네트워크로 역대 최다 국가·인원 동시 연결 공연
  • 정은미 기자 indiun@hankooki.com
  • 기사입력 2019-07-18 06:01:11
[데일리한국 정은미 기자] SK텔레콤이 임시정부 100주년 기념 헌정공연인 ‘5G 라이브 오케스트라’의 생중계하며, 대한민국 5G의 위상을 높였다.

SK텔레콤은 18일 우리나라를 비롯해 미국, 일본, 중국, 네덜란드의 독립운동 관련 장소 6곳을 이동통신망으로 연결, 각 지역에서 별도로 연주한 영상을 5G 기반 미디어 솔루션으로 통합해 하나의 합창공연으로 생중계했다고 밝혔다.

이번 공연은 외교부가 3·1운동 및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기념해 국민대표단 100명과 함께 임정활동지를 방문하는 ‘한중 우호 카라반’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기획됐다.

100인의 국민대표단은 지난 16일 중국 상하이에서 열린 해단식에서 SK텔레콤 5G 상용망을 통해 전송되는 연주에 맞춰 실시간으로 공연을 펼쳤으며, 이 과정은 외교부 유튜브를 통해 생중계됐다.

동포 연주자들은 네덜란드 헤이그, 일본 도쿄 등 우리나라 독립운동의 흔적이 남아있는 장소에서 아름다운 선율을 보태며 3·1운동 및 대한민국 임시정부의 의미를 되새겼다.

5G 다원 생중계 대국민합창에 참가한 인원은 200여명에 달하며, 유명 작곡가와 가수, 음악가를 비롯한 각계각층의 인사가 함께 했다.

작곡가 김형석은 새롭게 해석한 아리랑 ‘원 드림 원 아시아(One Dream One Asia)’ 등이 포함된 7분26초 길이의 공연을 이끌었다. 김형석은 문화역 서울 284(구 서울역사)에서 가수 바다와 조성모, 충남 예산 출신의 윤봉길 윈드 오케스트라, 독립운동가 후손인 비올리스트 안톤 강과 협연을 펼쳤다.

같은 시각 전남 화순 능주초등학교 정율성 합창부는 광주의 근대화에 헌신한 오웬 선교사를 기리는 오웬기념각에서 노래를 불렀다. 세계적 리코더리스트 권민석은 네덜란드 헤이그 이준열사 기념관에서, 트럼페터 김민혁은 미국 LA 대한인국민회의에서 연주했다.

일제강점기 유학생들이 2·8 독립선언서를 발표한 일본 도쿄 YMCA에서는 유학생 바이올리니스트 박경훈의 연주로 의미를 더했다.

  • 사진=SK텔레콤 제공
SK텔레콤은 이번 공연을 위해 각국의 통신환경을 고려한 세밀한 작업으로 네트워크를 최적화했다. 다양한 악기를 사용하는 오케스트라 연주자들과 한중 우호 카라반의 국민대표 100명의 상호 협조가 필수적인 만큼, 위성시계를 기준으로 동시에 연주를 할 수 있도록 했다.

또한 SK텔레콤은 5G가 상용화된 국내에서는 네트워크의 초저지연 특성을 활용, 기존에 LTE 환경에서 수 초 수준이던 딜레이를 1초 미만으로 낮추는데 성공했다.

이와 함께 콘텐츠기업 마젠타컴퍼니와의 협업을 통해 딜레이 서버를 구축, 외국 이동통신망에서 보내오는 영상과 국내 실시간 연주 영상의 미세한 시간차를 보정하는 기술을 적용했다.

이번에 선보인 5G 기반 다원 생중계 합창 솔루션은 향후 미디어 분야와 공연산업 등에서 다양하게 활용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윤용철 SK텔레콤 커뮤니케이션센터장은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맞아 추진된 의미 있는 프로젝트를 통해 대한민국 5G의 글로벌 리더십을 알릴 수 있었다”고 강조했다.

  • 가수 바다와 조성모, 윤봉길 윈드 오케스트라가 작곡가 김형석의 ‘원 드림 원 아시아(One Dream One Asia)’를 열창하고 있다. 사진=SK텔레콤 제공
close
AD
  • 즐겨찾기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구글플러스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카카오톡 공유

랭킹뉴스

  • 데일리한국
  • 스포츠한국
  • 주간한국
  • 골프한국
  • 무료만화
    • 포황룡
    • 포황룡
    • (19권) 천제황
    • 초살성
    • 초살성
    • (20권) 황재
    • 뇌검몽
    • 뇌검몽
    • (20권) 황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