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LX 드론, 토지 감정평가 정확도 높인다
  • 이정우 기자 jwlee@hankooki.com
  • 기사입력 2019-07-19 23:01:52
  • 조만승 LX 부사장(왼쪽)과 송계주 한국감정평가사협회 선임부회장이 협약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LX 제공
    AD
[데일리한국 이정우 기자] 한국국토정보공사(LX)가 자체 사내벤처팀의 드론기술을 활용해 개별토지 감정평가 업무를 지원한다.

LX와 한국감정평가사협회는 18일 서울 강남구 소재 LX 서울본부에서 공정한 토지가치평가와 사회가치실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조만승 LX 부사장, 송계주 한국감정평가사협회 선임부회장 등 관계자 20여명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은 LX 사내벤처팀의 ‘드론활용 토지현황 제공 서비스’를 통한 감정평가 업무의 정확도 향상을 위해 마련됐다.

협약에 따라 LX는 드론을 활용해 최신 토지현황과 경사도 등 다양한 토지공간정보를 한국감정평가사협회에 제공하게 된다. 한국감정평가사협회 감정평가정보센터에서는 드론을 이용한 토지공간정보를 평가물건 분석에 활용해 감정평가업무의 신뢰성과 투명성을 높인다는 방침이다.

또한 양 기관은 토지관련 공공 데이터를 공유하는 등 토지 가치평가와 공정경제 구현을 위한 다양한 분야의 협력도 약속했다.

조만승 부사장은 “국민의 재산권보호라는 공동의 목표를 가지고 협력한다면 시너지 효과와 함께 국가경제발전에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close
AD
  • 즐겨찾기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구글플러스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카카오톡 공유

랭킹뉴스

  • 데일리한국
  • 스포츠한국
  • 주간한국
  • 골프한국
  • 무료만화
    • 대살수
    • 대살수
    • (19권) 황재
    • 도참총록
    • 도참총록
    • (12권) 천제황
    • 황재x황성 패키지
    • 황재x황성 패키지
    • (38권) 황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