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건 靑 비서관 "8월 한미연합연습 예정대로 진행"
  • 김동용 기자 dy0728@hankooki.com
  • 기사입력 2019-07-21 11:32:59
  • 최종건 청와대 평화군비통제비서관. 사진=연합뉴스
[데일리한국 김동용 기자] 최종건 청와대 평화기획비서관이 내달 한미 연합 연습이 예정대로 진행될 것이라고 밝혔다고 로이터통신이 20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최 비서관은 이날 미국 콜로라도주 애스펀에서 열린 애스펀 안보 포럼에 참석, 최근 북한이 다음 달 열리는 한미연합 훈련을 비난한 것과 관련해 "이번 연습은 공격적인 것이 아니고, 동맹 강화를 위한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통신에 따르면 최 비서관은 이번 연습이 병력을 동원하지 않고 주로 컴퓨터 시뮬레이션으로 진행된다고 설명했다.

또한 최 비서관은 지난달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판문점 회동 때 트럼프 대통령이 한미연습 중단을 다시 확약했다는 북한 측 주장도 부인했다.

최 비서관은 "내가 아는 한 트럼프 대통령은 이번 군사 연습 취소를 약속하지 않았다"며 “만약 그랬다면 미국 정부가 한국 정부와 상의했을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다만 지난해 6월 싱가포르 북미정상회담에 따라 한미 양국이 대규모 훈련은 중단했다고 언급했지만, 한미 양국 군의 상호운용성은 약화하지 않았다고 말했다.

앞서 북한은 지난 16일 외무성 대변인 명의 담화와 기자 문답 형식을 빌려 내달 예정된 '19-2' 연합 위기관리 연습(CPX)을 비난한 바 있다. 북 측은 '(CPX가)북미 실무협상에 영향을 줄 것'이라고 압박했다.

close
AD
  • 즐겨찾기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구글플러스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카카오톡 공유

랭킹뉴스

  • 데일리한국
  • 스포츠한국
  • 주간한국
  • 골프한국
  • 무료만화
    • 천추백련
    • 천추백련
    • (15권) 황재
    • 자객표향
    • 자객표향
    • (26권) 천제황
    • 혈풍만리향
    • 혈풍만리향
    • (14권) 천제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