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비건, 20일 방한…‘北 FFVD 조율 강화’ 목적
  • 이도훈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이 한미 북핵수석대표협의 나설 전망
  • 강영임 기자 equinox@hankooki.com
  • 기사입력 2019-08-17 10:33:31
  • 이도훈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왼쪽)과 비건 대표. 사진=연합뉴스
    AD
[데일리한국 강영임 기자] 스티븐 비건 미국 국무부 대북특별대표가 한미연합훈련 종료일인 20일부터 22일까지 한국을 방문한다.

미국 국무부는 17일 보도자료를 통해 비건 대표가 19~20일 일본 방문에 이어 20~22일에는 한국을 찾아 북한의 최종적이고 완전하게 검즈된 비핵화(FFVD) 조율 강화에 나설 것이라고 밝혔다. 미국 국무부는 이외에는 자세한 내용을 언급하지 않았다.

이번 비건 대표의 방한은 한미연합훈련 종료 시점에 이뤄지는 것으로 훈련 종료와 함께 곧바로 북미 실무협상 재개에 속도를 내려는 것으로 풀이된다.

한국 외교부 역시 이도훈 반도평화교섭본부장이 비건 대표와 한미 북핵수석대표협의를 실시하고 북미 실무협상의 조속한 재개를 통한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호 이어지도록 하기 위한 협력 방안을 협의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비건 대표는 방한 중 청와대를 예방하는 일정도 조율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close
AD
  • 즐겨찾기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구글플러스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카카오톡 공유

랭킹뉴스

  • 데일리한국
  • 스포츠한국
  • 주간한국
  • 골프한국
  • 무료만화
    • 황재x황성 패키지
    • 황재x황성 패키지
    • (38권) 황재
    • 감포천왕
    • 감포천왕
    • (11권) 천제황
    • 소마천자
    • 소마천자
    • (20권) 황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