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대구 이월드 20대 직원, 다리 절단 사고…끝내 접합 수술 실패
  • 이솔 기자  sol@hankooki.com
  • 기사입력 2019-08-17 17:18:46
  • 사진=YTN 뉴스화면 캡처
    AD
[데일리한국 이솔 기자] 대구 이월드에서 20대 직원이 놀이기구에 다리가 끼여 절단되는 사고를 당했다.

지난 16일 오후 6시 50분께 대구시 달서구 이월드에서 근무자 A(24)씨가 놀이기구(허리케인)에 다리가 끼여 오른쪽 무릎 아래가 절단되는 사고가 발생했다.

A씨는 놀이기구 마지막 6번째 칸과 뒷바퀴 공간에 서 있다가 사고를 당한 것으로 알려졌다.

사고 직후 A씨는 현장에 도착한 119구조대에 의해 병원으로 옮겨져 응급수술을 받았지만, 절단면 오염 등으로 끝내 다리 접합에는 실패한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경찰은 당시 현장 근무자와 이월드 관계자를 대상으로 정확한 사고경위와 매뉴얼 준수 여부 등을 수사하고 있다.

close
AD
  • 즐겨찾기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구글플러스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카카오톡 공유

랭킹뉴스

  • 데일리한국
  • 스포츠한국
  • 주간한국
  • 골프한국
  • 무료만화
    • 검정만리 2부
    • 검정만리 2부
    • (13권) 천제황
    • 황재x황성 패키지
    • 황재x황성 패키지
    • (38권) 황재
    • 감포천왕
    • 감포천왕
    • (11권) 천제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