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핏불테리어 어린이사망, "평소 사납지 않고 매우 온순해" 증언
  • 데일리한국 신영선 기자 eyoree@hankooki.com
  • 기사입력 2019-08-21 14:14:43
  • CNN 방송화면 캡처
    AD
미국 미시간 주 디트로이트에서 9세 여아가 핏불 테리어 3마리에게 물려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20일 CNN 등 현지 매체는 "피해 어린이 에마 헤르난데스가 전날 오후 4시께 집 앞에서 놀다 이웃이 반려견으로 기르는 핏불 3마리의 공격을 받았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쓰러진 헤르난데스는 숨을 쉬지 않았고 그녀의 아버지가 심폐소생술을 실시했지만, 끝내 의식은 돌아오지 않았다.

이에 대해 주민들은 평소 문제의 개들이 평소 사납지 않고 매우 온순했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여아를 문 개는 3주 전 아기의 귀를 깨물어 상처를 입혔던 사실이 있었지만, 적절한 조치가 이뤄지지 않았다.

close
AD
  • 즐겨찾기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구글플러스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카카오톡 공유

랭킹뉴스

  • 데일리한국
  • 스포츠한국
  • 주간한국
  • 골프한국
  • 무료만화
    • 소마천자
    • 소마천자
    • (20권) 황재
    • 대살수
    • 대살수
    • (19권) 황재
    • 황재x황성 패키지
    • 황재x황성 패키지
    • (38권) 황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