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만도, 품질로 승부건다…"인도 시장 연평균 15% 성장 기대"
  • 타다모터스 협력사 콘퍼런스서 품질 대상 수상
  • 박준영 기자 bakjunyoung@hankooki.com
  • 기사입력 2019-08-21 15:28:41
  • 권터 부트쉑 타타모터스 CEO(왼쪽 4번째), 오세준 만도 인디아 법인장(왼쪽 5번째), 사라티 만도 인디아 부법인장(왼쪽 6번째)이 품질대상(Quality Excellence Award) 수상을 기념해 촬영하고 있다. 사진=만도 제공
    AD
[데일리한국 박준영 기자] 자동차 부품 기업 만도는 지난 9일 이탈리아 로마에서 열린 ‘2019 타타모터스 협력사 콘퍼런스’(TATA Motors Annual Suppler Conference 2019)에서 품질 대상을 받았다고 21일 밝혔다.

타타모터스는 인도의 자동차 회사로, 만도는 2014년부터 이곳에 브레이크 제품을 공급했다. 타타모터스는 캘리퍼, 마스터 부스터 등 브레이크 시스템의 품질과 개발 기간을 단축, 전자식 조향장치(EPS)를 성공적으로 양산한 데 따른 만족을 만도 측에 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오세준 만도 인디아 법인장은 “모든 직원과 함께 인도 시장에 진출, 적응하기 위한 노력을 해왔다”면서 “인도 시장에서 진정한 파트너로 인정된 것 같아 기쁘다”고 말했다.

앞서 만도는 1997년 인도에 진출, 제동(Brake)·조향(Steering)·현가(Suspension) 등의 자동차 섀시제품에 이어 첨단운전자지원시스템(ADAS)까지 제품군을 확대해 왔다. 그 결과 만도 인디아는 안정적인 고객 포트폴리오를 구축, 연 5000억원의 매출을 올리고 있다.

만도 관계자는 “향후 만도 인디아 매출은 연평균 15% 이상 성장 할 것”이라면서 “고객 안전과 편의를 위해 최고의 품질을 제공, 인도 시장에서의 사업영역을 확대할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강조했다.

close
AD
  • 즐겨찾기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구글플러스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카카오톡 공유

랭킹뉴스

  • 데일리한국
  • 스포츠한국
  • 주간한국
  • 골프한국
  • 무료만화
    • 황재x황성 패키지
    • 황재x황성 패키지
    • (38권) 황재
    • 감포천왕
    • 감포천왕
    • (11권) 천제황
    • 소마천자
    • 소마천자
    • (20권) 황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