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법무부, 脫검찰화 추진…검찰국장·기조실장 非검사 출신으로
  • 조국 법무장관, 18일 당정협의에서 계획 보고…법무부 직제 개정 방침
  • 정하영 기자  hayoung@hankooki.co
  • 기사입력 2019-09-19 11:44:58
  • 조국 법무부 장관이 18일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사법개혁 및 법무개혁 당정협의에 참석하기 위해 회의실로 향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데일리한국 정하영 기자] 법무부 검찰국장과 기획조정실장을 비(非)검사 출신이 맡게 될 전망이다.

조국 법무부 장관은 18일 이 같은 내용이 담긴 법무부의 ‘탈(脫)검찰화 계획’을 당정 협의에서 보고했다.

검찰국장은 검찰 인사와 조직을 총괄하고 사무 전반을 지휘·감독하는 자리다. 기조실장은 검찰의 예산과 정책 방향을 총괄한다. 모두 그동안 한 번도 비(非)검사 출신이 맡았던 적은 없다.

법무부는 탈검찰화 작업을 위해 대통령령인 ‘법무부와 그 소속기관 직제’ 개정 작업에 들어갈 방침이다.

법무부는 2017년 탈검찰화(법무부 직제 개정)를 추진하면서 기조실장은 비(非)검사 출신도 맡을 수 있도록 했지만, 현재까지 검사장급 검사가 업무를 이어오고 있다. 당시 검찰국장을 ‘검사로 보한다’는 규정은 변경하지 못했다.

close
AD
  • 즐겨찾기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구글플러스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카카오톡 공유

랭킹뉴스

  • 데일리한국
  • 스포츠한국
  • 주간한국
  • 골프한국
  • 무료만화
    • 범천대법력
    • 범천대법력
    • (17권) 천제황
    • 용쟁호투
    • 용쟁호투
    • (15권) 황재
    • 천살비록
    • 천살비록
    • (13권) 천제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