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삼성 QLED TV는 허위과장 광고"…LG전자, 공정위에 신고
  • LG전자 '표시·광고의 공정화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공정위에 신고
  • 김언한 기자  unhankim@hankooki.com
  • 기사입력 2019-09-20 19:05:52
  • LG전자 남호준 HE연구소장(전무)가 지난 17일 가진 TV 기술설명회에서 삼성전자 QLED TV에 들어가는 QD 시트를 들어보이고 있다. 사진=김언한 기자
[데일리한국 김언한 기자] LG전자가 삼성전자의 QLED TV 광고를 '허위·과장'이라고 주장하며 공정거래위원회에 신고했다. 이에따라 최근 TV 사업과 관련된 삼성전자와의 갈등이 더욱 심화될 것으로 예상된다.

LG전자는 20일 삼성전자를 '표시·광고의 공정화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공정거래위원회에 신고했다고 밝혔다.

LG전자는 전날 공정위 서울사무소에 신고서를 제출했다. 삼성 QLED TV에 대해 "LED 백라이트를 사용하는 LCD TV임에도 'QLED'라는 자발광 기술이 적용된 것처럼 소비자를 오인하게 하는 허위·과장 표시 광고의 내용을 담고 있다는 주장이다.

LG전자는 "기술 고도화에 따라 제조사가 별도로 설명해 주지 않는 이상 소비자는 정보의 비대칭 속에서 합리적인 제품 선택을 저해 받을 수밖에 없다"면서 "소비자의 알 권리를 보호하기 위한 차원에서도 삼성전자의 허위·과장 표시 광고에 대해서는 필요한 제재가 따라야 한다"고 신고 취지를 설명했다.

이에 대해 삼성전자는 이날 입장문을 내고 "근거 없는 주장에 대해서는 단호하게 대응하겠다"고 했다.

특히 삼성 측은 "국내외 경제환경이 어려운 상황에서 제품과 서비스의 혁신이 아닌 소모적 논쟁을 지속하는 것은 소비자와 시장을 혼란스럽게 하는 것"이라며 강하게 비판했다.

또 삼성전자는 "퀀텀닷 기술을 적용한 QLED TV를 지난 2017년에 선보였고, 소비자로부터 최고의 제품으로 인정받아 전세계 TV 시장에서 13년째 1위를 달성하고 있다"며 "TV 시장의 압도적인 리더로서 혁신적인 제품과 서비스를 소비자에게 제공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close
AD
  • 즐겨찾기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구글플러스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카카오톡 공유

랭킹뉴스

  • 데일리한국
  • 스포츠한국
  • 주간한국
  • 골프한국
  • 무료만화
    • 강호십대고수전기
    • 강호십대고수전기
    • (20권) 황재
    • 혈루사신
    • 혈루사신
    • (10권) 황재
    • 강호쩐황
    • 강호쩐황
    • (17권) 황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