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 대통령 “검찰개혁·공수처 설치, 국민 갈등 가능성…통합 노력 기울여야”
  • 靑, 7대 종단 지도자 초청 오찬 간담회서 “공정, 논의 없이 공방…정치가 귀 기울여야”
  • 안병용 기자 byahn@hankooki.com
  • 기사입력 2019-10-21 15:34:22
  • 문재인 대통령이 21일 청와대에서 종교지도자들과 오찬 간담회 전 인사말을 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데일리한국 안병용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21일 검찰개혁과 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공수처) 설치 등을 둘러싼 여야 공방으로 인해 사회적 갈등이 격화될 것을 우려하며, 종교계 지도자들에게 국민 통합에 적극 나서달라고 당부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청와대에 7대 종단 지도자들을 초청해 오찬을 함께 하며 간담회를 가졌다.

이날 오찬 간담회에는 한국종교지도자협의회 대표회장인 조계종 총무원장 원행스님을 비롯해 이홍정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 총무와 김성복 한국교회총연합 공동대표, 김희중 한국천주교주교회의 의장, 오도철 원불교 교정원장, 김영근 성균관장, 송범두 천도교 교령 등 7명이 참석했다.

문 대통령은 “검찰개혁이나 공수처 설치 등 개혁을 위해 반드시 필요한 조치로 국민의 공감을 모았던 사안도 정치적 공방이 이뤄지면서 국민 사이에서도 갈등이 일어나고 있다”면서 “총선이 점점 다가오기 때문에 정치적 갈등이 더 높아지면서 곧바로 국민 갈등으로 증폭될 가능성이 있다”고 우려했다.

이어 문 대통령은 “국민 통합·화합을 위해 대통령인 저부터 우리 정치 모두가 더 많은 노력을 기울여야겠지만, 역시 종교지도자께서 더 큰 역할을 해주셔야겠다는 말씀을 꼭 드리고 싶다”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이번에 우리가 또 하나 소중한 기회가 된 것은 국민 사이에 공정에 대한 요구가 아주 높다는 점을 다시 확인한 점”이라고 언급했다.

그는 “우리 정부는 집권 후 나라다운 나라, 정의로운 대한민국을 최고의 국정 목표로 세우면서 공정한 사회를 위한 많은 노력을 기울여왔다”면서 “분야별 특권이나 반칙을 청산하기 위한 노력을 많이 했고, 나름대로 성과도 있었다”고 평가했다.

문 대통령은 “이번에 국민 목소리를 들어보니 공정에 대한 요구는 그보다 훨씬 높았다”면서 “불법적인 반칙·특권뿐 아니라 합법적 제도 속에 내재된 불공정까지 모두 해소하라는 게 국민 요구였고, 우리 정치가 아주 귀 기울여야 한다”고 역설했다.

문 대통령은 “그렇게 된다면 우리 사회의 공정을 한 단계 더 높일 좋은 계기도 될 수 있다”면서 “그런데 실제에서는, 제도 속에 어떤 불공정한 요인이 내포됐는지를 찾아내고 어떻게 고칠 것인지 건강한 논의가 이뤄져야 하는데 공정에 대해 여전히 구체적인 논의는 없는 가운데 정치적인 공방 거리만 되고 있는 실정”이라고 비판했다.

문 대통령은 “2017년 처음 제가 종교 지도자님들을 모셨을 때 북한의 핵·미사일 실험으로 전쟁 불안이 고조됐을 때였다”고 떠올렸다.

그는 “‘아무리 어려운 상황이라도 국민통합이 제대로 이뤄지면 어떤 어려움도 이길 수 있는데 우리 정치가 국민통합을 이끌어내는 데 부족한 점이 많으니 종교지도자님들께서 국민통합과 화합을 위해 좀 큰 역할을 해주십시오’라고 당부 말씀을 드렸었다”면서 “2년 가까이 흘렀는데 국민통합이라는 면에서는 우리 나름대로 협치를 위한 노력을 하고, 많은 분야에서 통합적인 정책을 시행하면서 나름대로 노력해왔지만 크게 진척이 없는 것 같다”고 지적했다.

문 대통령은 “우리 사회에 어려운 점이 많다. 세계경기가 빠르게 하강하는 가운데 우리 경제도 어려움을 겪고 있고, 북미대화가 막히면서 남북관계도 진도를 더 빠르게 내지 못하고 있는 상황”이라면서 “평소 생각해 오셨던 여러 가지 문제에 대해 지혜로운 말씀을 청하고 싶다”고 말했다.

close
AD
  • 즐겨찾기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구글플러스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카카오톡 공유

랭킹뉴스

  • 데일리한국
  • 스포츠한국
  • 주간한국
  • 골프한국
  • 무료만화
    • 천지유협 1부
    • 천지유협 1부
    • (15권) 천제황
    • 소림사의 영웅 1부
    • 소림사의 영웅 1부
    • (15권) 황재
    • 강호기정랑
    • 강호기정랑
    • (13권) 천제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