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JTBC 반박 "김경록이 인터뷰 거절…사과·정정 요구"
  • 이솔 기자  sol@hankooki.com
  • 기사입력 2019-10-21 18:38:16
  • 사진=연합뉴스
[데일리한국 이솔 기자] JTBC가 사람사는세상 노무현재단 유시민 이사장의 주장에 대해 반박했다.

유 이사장은 지난 18일 재단 유튜브 채널 '알릴레오'에서 조국 전 장관 부인 정경심 교수의 자산관리를 맡은 한국투자증권 프라이빗뱅커(PB) 김경록 씨가 JTBC와 인터뷰를 추진했지만 잘 안 됐다는 내용을 밝혔다.

이에 대해 JTBC는 21일 공식 입장문을 내고 "'알릴레오' 방송 이후 보도국 기자 전원을 상대로 확인했다. 결론적으로 그 누구도 김경록 씨로부터 인터뷰 제안을 받은 바 없다"며 "오히려 JTBC는 사건이 불거진 8월 말부터 최근까지 김경록 씨에게 수십 차례 전화와 문자 등으로 인터뷰와 취재요청을 했지만 김경록 씨가 모두 거절했다"라고 밝혔다. 이어 "지난 18일 '알릴레오' 방송 후 김경록 씨에게도 직접 입장을 물었지만 아직 답변이 오지 않고 있다"고 전했다.

JTBC는 "유시민 이사장의 '알릴레오' 측은 이 건과 관련해 방송 전에 저희 쪽 누구에게든 확인 절차를 거치지 않았다. 또한 김경록 씨가 JTBC 어느 기자에게 인터뷰 요청을 했는가도 확인하지 않은 것으로 나타난다. 한 번이라도 확인하려 했다면 아마도 이런 논쟁은 필요 없었으리라고 믿는다"며 "김경록 씨와 유시민 이사장 측이 근거 없는 주장을 편 데 대해 사과와 정정을 요구하고 그렇지 않을 경우 필요한 모든 조치를 취할 것"이라고 강경 대응을 예고했다.

close
AD
  • 즐겨찾기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구글플러스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카카오톡 공유

랭킹뉴스

  • 데일리한국
  • 스포츠한국
  • 주간한국
  • 골프한국
  • 무료만화
    • 천지유협 1부
    • 천지유협 1부
    • (15권) 천제황
    • 소림사의 영웅 2부
    • 소림사의 영웅 2부
    • (15권) 황재
    • 무법무천
    • 무법무천
    • (15권) 황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