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강다솜 소녀상+나비 팔찌, '뉴스데스크' 클로징…'감동'
  • 이솔 기자 sol@hankooki.com
  • 기사입력 2019-12-09 10:17:42
  • 사진=강다솜 아나운서 인스타그램
[데일리한국 이솔 기자] MBC '뉴스데스크' 주말 앵커인 강다솜 아나운서가 개인 소장품인 위안부 소녀상을 테이블에 올리고 클로징을 해 감동을 안겼다.

강 아나운서는 지난 7일 '뉴스데스크' 클로징에서 "일본군이 구체적인 숫자까지 적시하며 위안부를 필요로 했다는 기록은 다른 것도 아닌 일본의 공문서에 담긴 내용입니다"라고 말했다.

당시 테이블에는 작은 소녀상이 놓여 있었다. 또한, 강 아나운서는 왼쪽 손목에 위안부 피해자 후원 '나비 팔찌'를 착용하고 있어 눈길을 끌었다.

이에 대해 박성제 MBC 보도국장은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강다솜 앵커가 개인 소장품을 테이블에 올려놓고 방송했다"면서 "국장이 시키지도 않았는데 기특한 후배들"이라고 칭찬했다.

누리꾼들 역시 "멋지네요. 앞으로도 응원하겠습니다" , "개인 소장품이라니 진정성이 느껴진다" 등이라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 사진=MBC '뉴스데스크' 화면 캡처
한편, 2010년 MBC에 입사한 강 아나운서는 지난 7월부터 '뉴스데스크' 주말 앵커를 맡고 있다.

close
AD
  • 즐겨찾기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구글플러스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카카오톡 공유

랭킹뉴스

  • 데일리한국
  • 스포츠한국
  • 주간한국
  • 골프한국
  • 무료만화
    • 대협도
    • 대협도
    • (18권) 천제황
    • 황비홍
    • 황비홍
    • (23권) 황재
    • 천왕룡마사자
    • 천왕룡마사자
    • (17권) 천제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