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날씨] 서울 최저 영하 3도 등 쌀쌀…중부 밤부터 비
  • 송예슬 기자 jmd0428@hankooki.com
  • 기사입력 2019-12-13 09:12:46
  • 사진=연합뉴스
[데일리한국 송예슬 기자] 금요일인 13일 서울의 아침 최저기온이 영하 3도까지 떨어지는 등 쌀쌀한 날씨를 보이는 가운데 중부지방은 낮부터 차차 흐려져 밤부터 비가 내릴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은 “이날 남부지방에서 동진하는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겠으나, 중부지방의 경우 북서쪽에서 다가오는 기압골의 영향을 받아 밤부터 비가 내리겠다”며 이 같이 예보했다.

예상 강수량은 서울과 경기, 강원, 충청, 전북, 경북 북부 내륙, 서해5도, 울릉도, 독도에서 5㎜ 내외다.

강원 내륙과 경북 북동산지의 경우 눈이 내리는 곳도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예상 적설량은 강원 산지에 1~5㎝, 강원 내륙과 경북 북동산지에 1㎝ 내외로 관측된다.

이날 아침 최저기온은 영하 7도에서 2도, 낮 최고기온은 4도에서 12도로 예보됐다.

지역별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영하 3도 △인천 영하 1도 △춘천 영하 6도 △강릉 0도 △대전 영하 3도 △대구 영하 3도 △부산 2도 △전주 영하 2도 △광주 영하 2도 △제주 6도 등이며, 낮 최고기온은 △서울 6도 △인천 7도 △춘천 4도 △강릉 10도 △대전 8도 △대구 9도 △부산 12도 △전주 9도 △광주 10도 △제주 14도 등으로 예상된다.

국립환경과학원에 따르면 이날 원활한 대기 확산으로 인해 전 권역의 미세먼지 등급은 ‘좋음’에서 ‘보통’ 수준이다.

바다의 물결은 남해 앞바다에서 0.5~1.0m, 서해와 동해 앞바다에서 0.5~1.0m, 남해 먼바다에서 최고 1.5m, 서해와 동해 먼바다에서 최고 2.5m로 일 것으로 보인다.

close
AD
  • 즐겨찾기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구글플러스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카카오톡 공유

랭킹뉴스

  • 데일리한국
  • 스포츠한국
  • 주간한국
  • 골프한국
  • 무료만화
    • 자객도
    • 자객도
    • (18권) 천제황
    • 천외천 지중지
    • 천외천 지중지
    • (36권) 황재
    • 쾌걸 3인조
    • 쾌걸 3인조
    • (24권) 황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