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금융위, 대면 오픈뱅킹 도입 검토…창구서도 타 은행 출금
  • 오픈뱅킹 고도화 방안 연구 용역 입찰
  • 임진영 기자 imyoung@hankooki.com
  • 기사입력 2020-01-26 12:18:49
  • 은행 업무 중인 고객. 사진=연합뉴스
[데일리한국 임진영 기자] 앞으로 오프라인 은행 창구에서도 다른 은행의 예금을 관리할 수 있게 된다.

금융권에 따르면 금융위는 26일 오픈뱅킹 고도화 방안 연구 용역 입찰을 공고했다.

해당 연구는 오픈뱅킹이 은행과 금융시장에 미치는 영향을 분석하고, 오픈뱅킹의 개선 방안을 도출하려는 의도로 마련됐다.

애플리케이션을 통한 오픈뱅킹(Open Banking) 전면 시행 한 달이 지난 시점에서 모바일을 넘어 대면에서의 오픈뱅킹 타당성 검토에 들어간 것으로 보인다.

금융위에 따르면 은행들로부터 (타당성 검토) 관련 요청이 있던 것으로 알려졌다. 해당 연구 용역의 결과에 따라 은행 영업점에서 타 은행 계좌 업무를 볼 수 있게 된다.

현재 대면 오픈뱅킹은 소외 계층의 금융 접근성을 높일 수 있지만, 은행 간 과도한 경쟁을 부추기는 등 부작용을 낳을 수 있는 등 개선의 여지가 있는 상황이다.

아울러 이번 연구에서는 오픈뱅킹에서 활용할 수 있는 예금 관리 이상의 활동의 추가도 검토된다. 현재 오픈뱅킹 활동은 잔액, 거래내역 조회, 이체 등 6개로 한정돼 있다.

AD
  • 즐겨찾기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구글플러스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카카오톡 공유

랭킹뉴스

  • 데일리한국
  • 스포츠한국
  • 주간한국
  • 골프한국
  • 무료만화
    • 패황전기
    • 패황전기
    • (17권) 황재
    • 혈우십삼사
    • 혈우십삼사
    • (18권) 천제황
    • 천색야
    • 천색야
    • (13권) 천제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