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장성규 폭탄발언 "MBC서 나 떨어트린 사람들, 적폐라 다 나갔다"
  • 신영선 기자 eyoree@hankooki.com
  • 기사입력 2020-01-26 20:29:22
  • 장성규 폭탄발언이 화제다. 사진=MBC 캡처
장성규 폭탄발언이 화제다.

장성규는 26일 방송된 MBC ‘끼리끼리’에서 아나운서가 된 과정을 언급하며 "MBC '신입사원'에서 떨어지고 JTBC로 스카우트 됐다"고 밝혔다.

이에 박명수가 "악감정이나 원망스럽지 않았나"라고 묻자, 장성규는 "악감정 없다. 그 사람들 적폐들이어서 다 나갔다"고 폭탄발언을 쏟아냈다. 이를 들은 박명수는 "이렇게 하지마라. 다 날아간다. 장성규랑 방송 못하겠다"고 토로해 웃음을 자아냈다.

AD
  • 즐겨찾기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구글플러스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카카오톡 공유

랭킹뉴스

  • 데일리한국
  • 스포츠한국
  • 주간한국
  • 골프한국
  • 무료만화
    • 신룡협골
    • 신룡협골
    • (8권) 황재
    • 혈우십삼사
    • 혈우십삼사
    • (18권) 천제황
    • 마제검황
    • 마제검황
    • (24권) 황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