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퀄컴, 5G모뎀칩 '스냅드래곤 X60' 공개…5나노 최초 적용
  • 김언한 기자 unhankim@hankooki.com
  • 기사입력 2020-02-19 09:46:19
  • 사진=퀄컴코리아 제공
[데일리한국 김언한 기자] 퀄컴 테크날러지는 3세대 5G 모뎀칩 ‘스냅드래곤 X60’을 공개했다고 19일 밝혔다.

스냅드래곤 X60은 세계 최초로 5나노 기술을 5G 베이스밴드에 채택했다. 5G 모뎀-RF 시스템에서는 세계 최초로 밀리미터파(mmWave) 및 6GHz 이하 주파수 대역에서 TDD와 FDD를 모두 지원한다.

스냅드래곤 X60 5G 모뎀 및 안테나 솔루션은 단말기가 지원하는 5G의 평균 속도를 개선한다. 동시에 전세계 통신사를 위해 성능과 용량을 향상하도록 설계됐다.

스냅드래곤 X60은 5G VoNR(Voice-over-NR)과 함께 주요 스펙트럼 밴드, 모드 및 조합을 통해 5G SA(standalone) 로의 네트워크 전환 가속화를 지원한다.

스냅드래곤 X60은 신규 퀄컴 QTM535 밀리미터파 안테나 모듈(Qualcomm QTM535 mmWave antenna module)을 탑재했다. 5G 밀리미터파 모듈 QTM535는 전작대비 컴팩트한 디자인이 장점으로, 더 얇고 세련된 스마트폰을 구현할 수 있게 한다.

스냅드래곤 X60 5G 모뎀, 안테나 솔루션은 최대 초당 7.5 기가바이트(Gbps)의 다운로드 속도와 최대 초당 3기가바이트(Gbps) 업로드 속도를 지원한다. 5G SA(standalone) 모드에서는 6GHz 이하 대역의 캐리어 어그리게이션을 통해 단일 주파수 성능 최고 데이터 속도를 2배 향상시킨다.

퀄컴은 올해 1분기부터 스냅드래곤 X60과 QTM535의 시제품을 출하한다. 새로운 모뎀-RF 시스템을 탑재한 프리미엄 스마트폰은 내년 1분기에 선보일 예정이다.

AD
  • 즐겨찾기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구글플러스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카카오톡 공유

랭킹뉴스

  • 데일리한국
  • 스포츠한국
  • 주간한국
  • 골프한국
  • 무료만화
    • 기연강호
    • 기연강호
    • (12권) 황재
    • 악인성
    • 악인성
    • (16권) 천제황
    • 극존
    • 극존
    • (27권) 황재

    X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