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군, 코로나19 확진자 18명으로 늘어…총 9230명 격리·관찰 중
  • 정하영 기자 hayoung@hankooki.com
  • 기사입력 2020-02-25 20:07:01
  • 사진=연합뉴스
[데일리한국 정하영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군내 확진자가 18명으로 늘어났다.

국방부는 25일 오후 5시 기준 군내 확진자는 육군 13명, 해군 1명, 공군 3명, 해병 1명으로 총 18명이라고 밝혔다.

이날 오전 10시 기준 확진자는 13명이었지만, 5명이 추가 확진 판정을 받았다.

추가 확진자는 대구의 공군 간부 2명, 대구의 육군 간부 2명, 경북 의성의 육군 병사 1명이다.

육군 간부 2명은 앞서 확진 판정을 받은 군무원과 같은 부대 소속으로, 밀접 접촉자인 것으로 추정된다. 공군 간부 2명과 육군 병사 1명은 군 외부에서 감염됐을 것으로 보인다.

군에서 격리된 인원은 총 9230여명이다. 확진자 접촉·증상 등 보건당국 기준에 따른 격리 인원은 520여명으로 전날(350여명)보다 증가했다. 군 자체 기준 예방적 격리 인원은 8700여명이다.

AD
  • 즐겨찾기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구글플러스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카카오톡 공유

랭킹뉴스

  • 데일리한국
  • 스포츠한국
  • 주간한국
  • 골프한국
  • 무료만화
    • 기연강호
    • 기연강호
    • (12권) 황재
    • 강골색협
    • 강골색협
    • (16권) 황재
    • 천하무적 삼불귀
    • 천하무적 삼불귀
    • (10권) 황재

    X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