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코로나19 확산 우려에…삼성화재, 신입사원 입사 일정 연기
  • 최성수 기자 choiss@hankooki.com
  • 기사입력 2020-02-28 11:45:30
  • 삼성화재 본사 머릿돌. 사진=삼성화재 제공
[데일리한국 최성수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여파로 삼성화재의 신입사원 입사일정이 연기될 전망이다.

28일 업계에 따르면 삼성화재는 최근 고졸·초대졸 공채로 신입사원을 선발한 뒤 내달초로 예정된 입사 일정을 연기하는 방안을 검토중이다.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해 단체로 교육을 받는 집합교육을 진행하기 힘들다는 판단에서다.

삼성화재 관계자는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신입사원 집합교육을 연기하기로 했다"며 "집합교육 연기에 따라 신입사원 입사 일정도 연기된 것"이라고 설명했다.

대부분의 대기업들이 신입사원이 입사하면 집합교육을 실시하고 있기 때문에 코로나 여파로 인한 신입사원 입사 연기 사례는 늘어난 것으로 보인다.

AD
  • 즐겨찾기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구글플러스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카카오톡 공유

랭킹뉴스

  • 데일리한국
  • 스포츠한국
  • 주간한국
  • 골프한국
  • 무료만화
    • 기문괴사
    • 기문괴사
    • (17권) 천제황
    • 극존
    • 극존
    • (27권) 황재
    • 무박공자
    • 무박공자
    • (13권) 천제황

    X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