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기지역화폐, 경기도 재난기본소득 지급에 화제…사용처는 어디?
  • 데일리한국 신영선 기자 eyoree@hankooki.com
  • 기사입력 2020-03-25 06:53:33
경기도가 코로나19로 위축된 경제를 극복하기 위해 4월부터 도민 1인당 10만원씩 재난기본소득을 지급하기로 한 가운데, 경기지역화폐 홈페이지에 접속자가 일시적으로 마비되는 일까지 발생했다.

24일 이재명 도지사는 “코로나19로 맞게 된 역사적 위기 국면에서 위기를 기회로 만들며 새로운 시대를 준비해야 한다”며 이와 같은 계획을 밝혔다.

이후 곧바로 12시경 경기지역화폐 홈페이지 접속자 폭주로 서버가 다운됐고, 이후 수차례 간헐적으로 서버 마비가 지속되기도 했다.

한편, 이번 재난기본소득은 지급일로부터 3개월이 지나면 소멸하는 지역화폐로 지급한다. 코로나19로 인해 침체된 전통시장 및 골목상권의 부흥책으로써 소상공인과 자영업자의 매출증대 효과를 얻기 위함이다.

경기지역화폐는경기도 31개 시·군에서 발행하고, 해당 시·군 가맹점에서 현금처럼 사용하는 대안화폐로 백화점, 대형마트, 대규모 매출업소 등은 사용이 제한된다.

AD
  • 즐겨찾기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구글플러스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카카오톡 공유

랭킹뉴스

  • 데일리한국
  • 스포츠한국
  • 주간한국
  • 골프한국
  • 무료만화
    • 고월야화
    • 고월야화
    • (14권) 천제황
    • 강호정벌 2부
    • 강호정벌 2부
    • (11권) 천제황
    • 소림거룡
    • 소림거룡
    • (12권) 황재

    X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