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하트시그널 시즌3' 이가흔·박지현 등 입주…'인성 논란' 의혹 천안나는?
  • 이선영 기자 idsy1414@hankooki.com
  • 기사입력 2020-03-26 00:16:33
  • 하트시그널 시즌3/사진=채널A
'하트시그널 시즌3'가 25일 첫방송돼 출연자인 이가흔, 박지현 등이 화제를 모으고 있는 가운데 방송 전 갑질 의혹이 일었던 천안나의 모습은 드러나지 않아 시청자들의 궁금증이 증폭되고 있다.

25일 첫방송된 채널A 예능 프로그램 '하트시그널 시즌3'에서는 임한결, 이가흔, 천인우, 정의동 , 서민재, 박지현이 시그널 하우스에서 처음 만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정의동은 금사빠의 면모를 밝히며 “이상형이 있었으면 좋겠다. 꽂히면 직진한다”고 말했고 청순한 외모의 이가흔은 “간장게장을 좋아한다. 같이 먹어줄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털어놨다.

또한 크리스마스에 시그널 하우스에서 첫 만남을 하게 된 것을 두고 이가흔은 “정말 특별한 크리스마스가 될 거 같다”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그러나 이날 방송에서는 일부 네티즌들의 주장으로 후배를 향한 갑질 논란에 올랐던 출연자 천안나의 모습이 끝내 보이지 않았다.

앞서 천안나는 후배 갑질 논란에 휘말렸고 이와 관련해 제작진은 확인한 결과 온라인에 유포된 글과 사실이 다르다는 것으로 확인했다는 공식 입장을 내놓기도 했다.

한편 채널A ‘하트시그널 시즌3’는 시그널 하우스에 입주하게 된 청춘 남녀들이 서로 썸을 타고, 연예인 예측단이 이들의 심리를 추리하는 연애 리얼리티 프로그램이다.

AD
  • 즐겨찾기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구글플러스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카카오톡 공유

랭킹뉴스

  • 데일리한국
  • 스포츠한국
  • 주간한국
  • 골프한국
  • 무료만화
    • 취몽도객
    • 취몽도객
    • (14권) 황재
    • 추영독수
    • 추영독수
    • (14권) 황재
    • 강호정벌 2부
    • 강호정벌 2부
    • (11권) 천제황

    X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