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신한카드, 얼굴인식 결제 '페이스 페이' 국내 최초 상용화
  • 최성수 기자 choiss@hankooki.com
  • 기사입력 2020-04-09 09:09:35
  • 한양대 학생이 신한 페이스페이 이용을 위해 신한은행에 마련된 안면인식 등록 키오스크에서 안면정보를 등록하고 있다. 사진=신한카드 제공
[데일리한국 최성수 기자] 신한카드는 국내 최초로 얼굴인식 결제인 ‘신한 페이스 페이’(Face Pay) 서비스를 한양대학교 서울캠퍼스에서 상용화한다고 9일 밝혔다.

페이스페이는 얼굴 등록이 가능한 은행에서 카드와 얼굴 정보를 1회 등록 후, 페이스페이 가맹점에서 얼굴 인식만으로 결제를 하는 방식이다. 이 과정에서 얼굴의 특징점을 디지털 정보로 추출해 AI알고리즘을 통해 본인을 확인하는 안면인식 기술이 활용됐다.

페이스페이는 서비스의 혁신성을 인정받아 작년 10월 금융위원회로부터 ‘혁신금융 서비스’로 지정되기도 했다.

신한카드는 한양대학교내 신한은행 한양대 지점과 한양여대 출장소에 신한 페이스페이 등록 인프라를 설치하고, 교내 식당과 CU편의점 등 대학가를 중심으로 16곳에 결제 시스템을 구축했다. 신한카드는 “수개월에 걸친 개발 및 테스트를 통해, 국내 첫 안면결제 서비스 오픈에 만전을 기했다”고 밝혔다.

신한카드는 앞으로 결제 인프라 고도화 등 기술 개선 작업과 동시에 신한 페이스페이의 이용처를 늘려나가 얼굴인식 결제시장 선도 및 기술 노하우를 축적해 나갈 계획이다. 또한 유통업체와의 협력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새로운 결제 환경 변화를 주도하겠다는 방침이다.

신한카드 디지털퍼스트본부 유태현 본부장은 “얼굴인식 결제는 페이먼트 혁신의 종착지”라며, “신한 페이스페이는 얼굴이 지갑이 되는 결제 환경 변화의 시작”이라고 말했다. 이어 “신한카드는 페이스페이의 결제 편의성과 보안성을 강화해 고객에게 새로운 가치를 제공하고, 미래 결제의 표준이 될 수 있도록 추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AD
  • 즐겨찾기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구글플러스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카카오톡 공유

랭킹뉴스

  • 데일리한국
  • 스포츠한국
  • 주간한국
  • 골프한국
  • 무료만화
    • 호접몽 천야월
    • 호접몽 천야월
    • (19권) 황재
    • 천장별부
    • 천장별부
    • (16권) 천제황
    • 검황비록
    • 검황비록
    • (18권) 황재

    X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