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온라인서 '일회용마스크' 놓쳤다면…대형마트 이용해보세요
  • 트레이더스, 일회용마스크 2000만장 장당 320원에 판매
  • 정은미 기자 indiun@hankooki.com
  • 기사입력 2020-06-05 14:12:21
  • 사진=이마트 트레이더스 제공
[데일리한국 정은미 기자] 유통업계가 치과용 마스크처럼 얇은 '비말차단용 마스크'를 확보에 저렴한 가격에 판매한다.

이마트 트레이더스는 오는 6일부터 '일회용 마스크 50개입(대형/소형)' 1박스를 1만5980원에 판매한다고 5일 밝혔다.

MB필터가 포함된 3중 구조의 일회용마스크로, 장당 320원 꼴이다. 판매는 전국 트레이더스 18개 점포에서 이뤄지며, 매일 각 점포마다 700~1000박스 물량이 입점 계획이다. 단 구매 개수는 1인당 1박스(50개입)로 제한한다.

이번에 트레이더스에서 판매하는 일회용마스크를 4인 가족이 30일 동안 매일 사용할 경우 마스크 구매 비용은 총 3만8400원으로 KF마스크 대비 20% 수준에 불과하다.

트레이더스가 이처럼 저렴한 가격에 일회용마스크를 선보일 수 있었던 이유는 한번에 2000만장이라는 대규모 물량을 제조업체에 일괄 구매했기 때문이다.

올해(1~5월) 트레이더스가 판매한 마스크 물량은 KF마스크와 일회용마스크를 합쳐 총 약 900만장이다. 이를 감안하면 2000만장은 트레이더스에서 약 1년간 판매할 수 있는 마스크 물량이다.

트레이더스는 여름이 되면 일회용마스크 수요가 크게 늘어날 것으로 예상했다. 이에 지난 2월부터 저렴한 가격에 대규모 물량을 공급할 수 있는 납품업체를 물색해 온 끝에 마스크 생산공장과 일회용마스크 2000만장 일시 구매 계약을 체결했다.

최근 들어 수요가 급증한 소형 일회용마스크 역시 동일한 가격에 판매한다. 트레이더스는 유치원 및 초등학교 개학으로 최근 수요가 높아진 소형 일회용마스크도 대형과 동일한 가격에 판매해, 소비자들의 마스크 구매 비용 부담을 낮출 방침이다.

박예은 트레이더스 마스크 바이어는 “소비자들에게 일회용마스크를 저렴한 가격에 공급하기 위해 수많은 협력업체를 물색해 이번 판매를 기획했다”고 말했다.

GS리테일의 편의점 GS25, 슈퍼마켓 GS더프레시, 헬스앤뷰티스토어 랄라블라에서도 6일부터 일회용 덴탈 마스크 3종에 대해 1+1 행사를 진행한다.

대상 상품은 릴리프일회용마스크 5매(백색, 블루, 블랙) 3종이다. 상품 가격은 각 6500원이다.

GS리테일은 하절기 전용 기능성 쿨마스크 5종도 이달 중 단계적으로 신규 출시한다. 쿨가드마스크는 쿨토시에 사용하는 쿨원사를 사용해 즉시 냉감 효과가 있다. 가격은 2900원이다.

또 GS리테일은 유치원, 초등학교의 개학이 본격적으로 시작됨에 어린이용 덴탈마스크 2종을 추가 운영한다.

롯데마트은 일회용 마스크 수요가 증가하는 점을 감안해 6~7일, 주말 이틀 동안 총 200만장의 국내산 마스크를 장당 500원대에 판매한다. 1인당 구매 한도는 지점에 따라 다르다.

AD
  • 즐겨찾기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구글플러스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카카오톡 공유

랭킹뉴스

  • 데일리한국
  • 스포츠한국
  • 주간한국
  • 골프한국
  • 무료만화
    • 여황제 무미랑
    • 여황제 무미랑
    • (16권) 황재
    • 괴도무영
    • 괴도무영
    • (17권) 천제황
    • 쾌검신투
    • 쾌검신투
    • (24권) 황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