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갈비 체인 S사, 고기 빨아 썼다" 직원 폭로→업계 관계자들도 경악
  • 신영선 기자 eyoree@hankooki.com
  • 기사입력 2020-07-09 07:11:28
  • 사진=JTBC 영상 캡처.
갈비 체인 S사가 손님에게 제공되는 고기를 재활용한 정황이 드러나 충격이다.

JTBC는 8일 경기도의 한 갈비 체인 S사 직원이 제보한 영상을 공개했다. 영상에서 직원은 상태가 안 좋아진 고기를 소주에 재워 재활용했다. 직원은 이 과정을 "빨아 쓴다"라고 표현했다. 이러한 고기를 티 나지 않게 새 고기와 섞은 뒤 손님 상에 내 간다는 설명이다.

업계 관계자들은 "소름 끼쳤다. 빨면 안 되죠. 시큼한 냄새가 날 텐데" "버려야 한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해당 프랜차이즈 측은 "직원의 실수로 벌어진 일이며, 폐기처분했어야 했어야 한다"면서 "문제를 파악한 뒤 직원들을 교육하고 냉장 시설도 보완했다"라고 해명했다.

AD
  • 즐겨찾기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구글플러스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카카오톡 공유

랭킹뉴스

  • 데일리한국
  • 스포츠한국
  • 주간한국
  • 골프한국
  • 무료만화
    • 다정마무정협
    • 다정마무정협
    • (21권) 천제황
    • 금황성지
    • 금황성지
    • (14권) 천제황
    • 강호쩐황
    • 강호쩐황
    • (17권) 황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