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K건설, 탁구·펜싱·태권도·사이클 장애인 스포츠단 창단
  • 서울시장애인체육회와 ‘장애인 체육선수 고용증진’에 관한 업무협약 체결
  • 임진영 기자 imyoung@hankooki.com
  • 기사입력 2020-07-09 10:16:32
  • 8일 서울 송파구 올림픽파크텔에서 열린 ‘장애인 체육선수 고용증진 및 유기적 협력체계 구축’에 관한 업무협약 체결식에서 임영문 SK건설 사장(사진 왼쪽)과 김종덕 서울시장애인체육회 부회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SK건설 제공
[데일리한국 임진영 기자] SK건설이 탁구·펜싱·태권도·사이클 4개 종목 장애인 선수단을 창단했다.

SK건설은 8일 서울 송파구 올림픽파크텔에서 서울시장애인체육회와 ‘장애인 체육선수 고용증진 및 유기적 협력체계 구축’에 관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선수단 창단식을 가졌다고 9일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임영문 SK건설 사장과 박종수 SK건설 HR그룹장, 김종덕 서울시장애인체육회 부회장, 김태양 한국장애인고용공단 서울동부지사장, SK건설 장애인 체육선수 16명, 서울시 관계자 등 40여명이 참석했다.

SK건설은 서울시장애인체육회로부터 추천 선수 명단을 받아 면접 등의 절차를 거쳐 장애인 체육선수를 직접 선발했다.

선수단은 탁구 5명, 펜싱 4명, 태권도 4명, 사이클 3명 등 4개 종목 16명의 선수로 구성됐다.

SK건설 관계자는 “전국장애인체육대회 종목별 금메달리스트부터 장래가 유망한 신인까지 다양한 선수층을 확보했다”며 “이번 선수단 창단은 장애인 체육 활성화를 통한 사회적 가치 창출에 기여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어 의미가 남다르다”고 평가했다.

장애인 선수단은 SK건설 소속 구성원으로 전국장애인체육대회와 세계선수권대회 등 국내외 각종 대회에 참가할 예정이다.

SK건설은 선수들의 생활안정을 돕고 운동에만 매진할 수 있도록 후원한다. 서울시장애인체육회는 안정된 훈련 환경을 조성하고, 선수들의 경기력 향상 및 대회 참가 등을 적극 지원할 방침이다.

임영문 SK건설 사장은 “새롭게 SK건설 구성원이 된 선수들을 진심으로 환영하고, 선수들의 힘찬 도전을 응원한다”며 “선수들이 운동에 전념하는 데 부족함이 없도록 최선의 지원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AD
  • 즐겨찾기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구글플러스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카카오톡 공유

랭킹뉴스

  • 데일리한국
  • 스포츠한국
  • 주간한국
  • 골프한국
  • 무료만화
    • 마동치자
    • 마동치자
    • (14권) 천제황
    • 탈명기협
    • 탈명기협
    • (13권) 황재
    • 금황성지
    • 금황성지
    • (14권) 천제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