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베트남은행, 베트남 밀레니얼 Z세대 시장 공략
이혜현 기자 che8411@hankooki.com 기사입력 2020-08-10 14:19:29
  • 지난 7일 베트남 호치민에서 열린 신한베트남은행과 반 랑(Van Lang) 대학교의 업무 협약식에서 신한베트남은행 신동민 법인장(오른쪽 두번째)과 반 랑(Van Lang) 대학교 응우옌 까오 찌(Nguyen Cao Tri) 이사장(오른쪽 세번째)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신한은행
    AD
[데일리한국 이혜현 기자] 신한베트남은행은 베트남 주요 사립 대학교인 반 랑(Van Lang) 대학교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0일 밝혔다.

신한은행은 이번 협약을 통해 디지털 학비 수납 및 매니지먼트 솔루션, 저금리 학자금 대출, 장학생 금융지원, 신한 디지털 캠퍼스(전자학생증 및 co-brand 카드), 신한베트남은행 인턴제 등을 주요 협업 사업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특히 신한 스쿨 뱅킹은 사전 테스트를 이미 완료해 9월 새 학기에 맞춰 약 2만명의 학생들에게 선보일 예정이며 향후 긴밀한 파트너십을 기반으로 새로운 서비스도 제공할 예정이다.

신한베트남은행 관계자는 “이번 협약으로 신한베트남은행이 미래 사회주역인 MZ(밀레니얼+Z세대)시장을 선점한다는 점에서 큰 의미”라며 “베트남의 학생 및 학부모, 교수진 등에게 신한의 디지털 브랜드를 인지시키는 좋은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신한베트남은행은 현재 외국계은행 최다인 36개 영업망을 보유하고 있으며 하반기에 껀터시와 바리아붕따우 성을 포함해 추가로 5개 지점을 설립해 베트남 현지 영업에 더욱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 AD

하루 동안 많이 본 기사

  • 이전
  • 다음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