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경아 투병고백 "감상선암 완치, 곧 2년차"('불청')
  • 이솔 기자 sol@hankooki.com
  • 기사입력 2019-12-11 08:29:05
  • 사진=SBS '불타는 청춘' 방송화면 캡처
[데일리한국 이솔 기자] '불청' 유경아가 암 투병 경험을 고백했다.

지난 10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불타는 청춘'(이하 '불청')에서는 새 친구 유경아의 이야기가 전파를 탔다.

이날 유경아는 "학창시절에 저는 정말 말이 없었다. 그런 성격이 너무 싫어서 유학을 갔다. 일부러 영어를 써보려고 차 사는 척 매장에 가기도 했다. 그러면서 성격이 조금 바뀌었다"고 털어놨다.

또 과거 감상선암을 앓았던 유경아는 "암 수술을 한 다음에 성격이 많이 바뀌었다"고 말했다. 그는 "이번 크리스마스가 되면 완치된 지 2년이다. 투병생활로 (성격이) 정말 많이 바뀌었다. 과거에는 사소한 거로 감정이 오르락내리락했는데 지금은 10분마다 행복함을 느낀다"고 밝혔다.

close
AD
  • 즐겨찾기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구글플러스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카카오톡 공유

랭킹뉴스

  • 데일리한국
  • 스포츠한국
  • 주간한국
  • 골프한국
  • 무료만화
    • 대협도
    • 대협도
    • (18권) 천제황
    • 천왕룡마사자
    • 천왕룡마사자
    • (17권) 천제황
    • 강호황금충
    • 강호황금충
    • (20권) 황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