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지코 법적대응, "악플러 2차 고소 완료, 어떠한 합의·선처 없다"
  • 데일리한국 김현아 기자 kha@hankooki.com
  • 기사입력 2020-06-06 10:43:38
가수 지코 측이 악플러와의 전면전을 예고했다.

5일 KOZ엔터테인먼트는 “1차 고소는 약식기소 됐으며 곧 처분 결과가 나올 예정이다. 2차 고소도 1차와 마찬가지로 합의나 선처 없이 강경대응 할 것"이라고 밝혔다.

소속사는 지난해 11월 법무법인 정솔을 통해 지코와 관련된 허위 사실 유포, 성희롱, 명예훼손, 인신공격, 사생활 침해 등의 게시물에 대한 1차 고소를 진행했다.

이에 대한 수사 결과 일부 가해자들은 형법 제 311조의 모욕죄 혐의를 인정받아 약식기소 되었으며, 나머지 가해자들도 현재 정보통신망 이용 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의반(명예훼손) 혐의로 현재 수사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소속사는 “2차 고소건 역시 현재 진행 중이며 1차 수사와 마찬가지로 어떠한 합의나 선처 없이 강경한 대응을 할 것으로 향후 수사가 완료되는 시점에 상세한 내용을 안내드리도록 하겠다”라며 “지속적으로 각종 커뮤니티 사이트 및 SNS 채널 모니터링과 팬 여러분께서 제보해주신 자료들을 기반으로 면밀히 조사해 아티스트의 명예를 실추시키는 행위에 대해 정기적인 형사 고소 및 민사상 손해 배상 청구 등 민·형사상 모든 법적 조치를 취할 것을 말씀드린다”고 덧붙였다.

AD
  • 즐겨찾기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구글플러스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카카오톡 공유

랭킹뉴스

  • 데일리한국
  • 스포츠한국
  • 주간한국
  • 골프한국
  • 무료만화
    • 뇌검쾌도
    • 뇌검쾌도
    • (12권) 황재
    • 무위쟁투 2부
    • 무위쟁투 2부
    • (9권) 천제황
    • 비룡무
    • 비룡무
    • (12권) 천제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