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靑, NSC 열고 “한일 현안 해결 노력…관계국과 긴밀 협의 지속”
  • 지소미아 종료 하루 앞두고 “관련 다양한 상황에 대비할 방안도 논의”
  • 안병용 기자 byahn@hankooki.com
  • 기사입력 2019-11-21 17:01:57
  • 청와대 전경. 사진=청와대
[데일리한국 안병용 기자] 청와대 국가안전보장회의(NSC)는 지소미아(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 종료를 하루 앞둔 21일 “주요 관계국과의 긴밀한 협의를 지속해 나가기로 했다”고 밝혔다.

NSC는 이날 정의용 국가안보실장 주재로 상임위원회의를 열고 “한일 간 현안 해결을 위한 정부의 외교적 노력을 검토했다”며 보도자료를 통해 이같이 전했다.

NSC는 “관련한 다양한 상황에 대비할 방안에 대해서도 논의했다”고 설명했다.

현재 한일 간 최대 현안은 지소미아 종료 문제다. 지소미아는 22일 자정을 기해 종료될 예정이다. 이 경우 한일 관계는 물론 한미일 공조를 강조하고 있는 미국과의 관계에도 적지 않은 파장이 미칠 것으로 보인다.

close
AD
  • 즐겨찾기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구글플러스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카카오톡 공유

랭킹뉴스

  • 데일리한국
  • 스포츠한국
  • 주간한국
  • 골프한국
  • 무료만화
    • 뇌검몽
    • 뇌검몽
    • (20권) 황재
    • 혈풍강호
    • 혈풍강호
    • (16권) 황재
    • 초살성
    • 초살성
    • (20권) 황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