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뉴욕증시, 기술주 호실적에 일제히 상승…애플 10%↑
최성수 기자 choiss@hankooki.com 기사입력 2020-08-01 10:31:42
  • 사진=연합뉴스
    AD
[데일리한국 최성수 기자] 간밤 미국 뉴욕증시가 일제히 올랐다. 애플, 아마존 등 핵심 기술기업들이 호실적을 거둔 영향이다.

31일(현지시간) 뉴욕증시의 다우존스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114.67포인트(0.44%) 오른 2만6428.32에 장을 마감했다.

같은기간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500 지수는 24.90포인트(0.77%) 오른 3271.12에,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157.46포인트(1.49%) 상승한 1만745.28에 거래됐다.

이날 상승세는 애플, 아마존, 페이스북 등 핵심 기술기업들이 이끌었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애플, 아마존, 페이스북, 알파벳은 전날 장이 마감된 후 나란히 월스트리트의 전망치를 뛰어넘는 2분기 실적을 발표했다.

이같은 영향에 주식 액면분할 계획을 발표한 애플은 이날 10.47% 급등했다. 페이스북과 아마존도 각각 8.17%, 3.70% 상승했다.

다만 상장 처음으로 매출액 감소를 발표한 알파벳은 3.17% 하락 마감했다.

  • AD

하루 동안 많이 본 기사

  • 이전
  • 다음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