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프한국

전체메뉴 한국아이닷컴
페어웨이 벙커 공략법
평소보다 하나 정도 긴 클럽을 짧게 잡고 4분의 3 스윙을 한다
김하늘 KLPGA 투어 프로
백 스윙은 4분의3 정도로 간결하게 한다. 사진=윤관식기자, 장소협찬=크리스탈 카운티 컨트리 클럽
페어웨이 벙커에서는 백 스윙을 끝까지 하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다. 사진=윤관식기자, 장소협찬=크리스탈 카운티 컨트리 클럽
발을 모레에 묻어 하체를 고정한 뒤 평소 보다 공 한 개 정도를 오른쪽에 놓고 어드레스를 한다. 사진=윤관식기자, 장소협찬=크리스탈 카운티 컨트리 클럽
아마추어 골퍼들이 가장 두려워하는 것 중 하나는 페어웨이 벙커인데요. 그린 주변 벙커 샷은 과감하게 잘 하는 아마추어 골퍼들도 페어웨이 벙커에 공이 빠지면 긴 한숨부터 내쉬는 경우를 자주 보았습니다.

아마추어 골퍼들이 페어웨이 벙커를 두려워하는 것은 연습할 기회가 없기 때문인데요. 그린 사이드 벙커는 쇼트 게임 연습장에서도 접해 볼 수 있지만 페어웨이 벙커는 필드에 나와야만 경험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페어웨이 벙커에서도 기본 원칙만 충실하게 지킨다면 자신이 원하는 좋은 샷을 할 수가 있습니다.

우선 페어웨이 벙커에 볼이 빠졌다면 어드레스부터 신경을 써야 하는데요. 우선 평소보다 공 한 개 정도 오른쪽에 놓습니다. 잔디에서는 체중이동이 자연스럽게 이뤄지지만 페어웨이 벙커에서는 하체를 움직이는 것이 바람직하지 않기 때문에 정확한 임팩트를 위해 공을 오른쪽으로 이동 시키는 것입니다.

어드레스를 할 때 하체가 무너지지 않도록 발을 모래에 파묻어야 하는데요. 여기서 반드시 기억해야 할 것은 발을 모래에 묻은 만큼 클럽을 짧게 잡아야 한다는 것입니다.

페어웨이 벙커에서는 컴팩트한 스윙이 필요한데요. 페어웨이에서도 뒷땅을 치는아마추어 골퍼들이 모래 속에서 풀 스윙을 할 경우 정확한 임팩트를 가하긴 어렵습니다. 평소보다 하나 정도 긴 클럽을 짧게 잡고 4분의3 스윙을 한다면 방향성과 거리 모두를 만족할 수 있습니다. 페어웨이 벙커에서 피니시까지 완벽하게 할 경우 왼쪽으로 감기는 샷이 발생할 수 있다는 점도 주의해야 합니다.

Tip 페어웨이 벙커에서는 평소보다 공 한 개 정도 오른쪽에 놓고 긴 클럽을 짧게 잡고 4분의 3 스윙을 한다.

2011 현대건설 서울경제여자오픈 챔피언, 김하늘



즐겨찾기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구글플러스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카카오톡 공유
close

당신을 위한 추/천/기/사

More 레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