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프한국

전체메뉴 한국아이닷컴
아이언샷의 궤도를 정확히 유지하는 법
탁상용 달력 하나로 스윙 궤도를 교정할 수 있는 효과적 연습법.
정리_성승환 기자,
장소_반트 스포츠센터
[골프한국] 임팩트 순간 클럽 페이스가 스퀘어 상태에 가까울수록 볼을 똑바로 보낼 수 있다. 하지만 임팩트 시 페이스가 열려 슬라이스가 발생하거나 반대로 닫혀 훅이 발생하는 경우가 비일비재하다. 원인은 여러 가지인데, 원천은 스윙궤도의 흐트러짐으로 인한 부정확한 임팩트에 있다. 이현호 프로는 “클럽을 피팅하지 않는 이상 라이각을 궤도의 기준으로 생각하고 스윙해야 한다”며 “초기 어드레스 때 샤프트가 놓인 궤도와 임팩트 때 클럽이 지나가는 궤도는 거의 흡사하거나 임팩트 때 약간 올라가 있는 정도다. 이러한 정확한 궤도를 위한 일정하게 유지할 수 있어야 한다”고 말했다.

가까운 연습장에 방문할 때 탁상용 달력을 하나 챙겨 가면 문제 해결에 도움이 된다. 방법은 어드레스 때 샤프트 아래쪽에 약간의 거리를 두고 달력을 놓고 스윙하되, 달력을 건드리지 않고 깨끗한 임팩트를 하는 것이다. 이현호 프로는 “이러한 궤도가 아이언샷 스윙에 좋은 인투인 스윙궤도를 촉진한다”며 “임팩트 구간에서 페이스가 직각이 될 수 있는 스트레이트 구간을 확보할 수 있어서 좋다”고 설명했다. 잘못해서 달력을 정타로 맞춰 앞으로 날려 보내지 않도록 달력을 너무 볼과 가깝게 두지 말고 최대한 집중해서 스윙한다.


잘못된 동작!
너무 일어나면 슬라이스

지나친 인사이드-아웃 궤도가 발생해 달력 앞쪽을 건드리면 페이스가 열린 상태로 슬라이스다. 궤도를 신경 쓰면서 그립을 너무 열어 잡지 않았는지도 점검해보자.


잘못된 동작!
너무 누르면 훅

지나친 아웃사이드-인 궤도가 발생해 달력 뒤쪽을 건드리면 페이스가 닫힌 상태로 훅이 발생하고 만다. 작은 사진과 같이 지나치게 그립을 덮어 잡았는지도 점검해본다.


올바른 동작!
라이각을 유지하며 스윙

정확한 인사이드-인 스윙 궤도로 달력을 건드리지 않고 볼을 깨끗하게 맞힌다. 아울러 과도하게 열거나 덮어 잡는 그립을 하지 않도록 한다.     골프한국(www.golfhankook.com)






즐겨찾기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구글플러스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카카오톡 공유
close

당신을 위한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