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프한국

전체메뉴 한국아이닷컴
드라이버 샷거리를 늘려주는 간단한 방법
백스윙톱에서 클럽이 수평을 넘어가는 것보다는 차라리 3/4 백스윙이 낫다는 게 일반적인 통념이다. 하지만 그렇잖아도 오류가 있는 스윙의 길이를 줄이는 것은 드라이버 샷거리를 늘리는 데 도움이 되지 않을 것이다. 오히려 더 짧아질 가능성이 높다! 짧은 스윙을 하는 것보다는 상체를 더 힘껏 회전해서 스윙 폭을 최대로 늘려보자. 이렇게 하면 헤드 스피드가 높아지고 아크가 평평해지면서 볼을 정통으로 정확하게 맞히는 빈도가 늘어날 것이다.

가슴으로 회전하라

백스윙 회전을 할 때 어깨에 초점을 맞추기보다 가슴을 타깃 반대쪽으로 회전한다고 생각해보자. 이렇게하면 팔과 클럽이 상체와 일체가 되어 움직이면서 보다 정확한 회전 자세가 나오게 된다. 스윙 폭을 최대한 늘리려면 톱까지 스윙할 때 왼팔을 구부리지 말고 손은 턱에서 멀리 뻗는다. 왼팔꿈치를 구부리면 안 된다. 그럴 경우 스윙 아크가 좁아지고 오버스윙이 나오는데, 파워 손실의 가장 큰 원인이다.

연습법: 스윙 아크 넓히기

폭을 최대한 넓히려면 일단 평소처럼 어드레스 자세를 취한다. 몸을 회전하지 않은 채 샤프트가 지면과 수평이 될 때까지 손으로만 백스윙한다. 그런 다음 그립이 타깃라인 바로 안쪽을 가리킬 때까지 손목을 코킹해서 클럽을 들어올린다. 이제 가슴을 타깃 반대쪽으로 회전하고 오른팔꿈치를 접는다. 백스윙톱에서 이런 자세를 일관되게 취할 수 있다면 머잖아 티샷이 전에 없이 멀리 날아가는 걸 보게 될 것이다.





즐겨찾기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구글플러스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카카오톡 공유
close

당신을 위한 추/천/기/사

More 레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