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프한국

전체메뉴 한국아이닷컴
샷을 부드럽게 높이 띄우려면 왼손목을 뒤로 꺾는다
플롭샷은 쇼트게임에서 매우 훌륭한 무기가 될 수 있지만 고난도의 기술을 필요로 한다. 잘못해 얇은 샷이 나오면 블레이드에 볼이 맞으며그린을 넘어가 버린다. 두꺼운 샷이 나오면 여전히 러프를 빠져나가지 못하고 볼이 그 자리에 그대로 머물게 된다.

매우 높게 쏘아올려 부드럽게 떨어지는 플롭샷을 구사하려면 양발을 어깨너비로 벌리고 볼을 스탠스의 가운데 위치시켜야 한다. 이러한 자세는 양손을 볼과 나란히 위치시켜 왼손목이 뒤쪽으로 약간 꺾이도록 해준다. 플롭샷을 때릴 때의 핵심은 스윙하는 동안 뒤로 꺾은 각도를 그대로 유지하는 것이다.

이는 실질적인 페이스의 로프트를 크게 높여주며, 헤드의 솔이 잔디에 노출되도록 해준다. 그러면 자연스럽게 볼의 아래쪽을 미끄러져 나갈 수 있다(러프에선 리딩에지가 먼저 지면을 때리며 속으로 들어가 박히는 일을 절대 피해야 한다).

그러므로 뒤로 꺾은 왼손목을 그대로 유지하면 볼은 빠른 속도로 높게 날아올게 부드럽게 지면으로 착륙하게 된다.



즐겨찾기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구글플러스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카카오톡 공유
close

당신을 위한 추/천/기/사

More 레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