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프한국

전체메뉴 한국아이닷컴
컵 아래쪽 ‘X’ 표시로 샷거리를 늘린다
아이언샷 때 디보트가 거의 없다면 페이스로 볼을 충분히 압착하지 못하는 스윙을 구사할 가능성이 크다. 그러한 스윙은 샷거리 손실을 가져온다. 여기 볼에 좀 더 강한 파워를 가하는 데 도움이 되는 연습법을 소개한다.

450그램 정도의 플라스틱 컵 주둥이 부분 가까이 ‘X’자 표시를 한 뒤 볼을 덮는다. 컵의 X 표시가 볼의 왼쪽 아래 사분면, 즉 골퍼와 가장 가까운 사분면에 놓이도록 한다. 어드레스 후 스윙하면서 X자를 때려 컵을 앞으로, 그리고 지면으로 낮게 날린다.

컵이 똑바로 높게 날아갔다면 볼을 너무 가파른 각도로 때렸다는 얘기가 된다. 스윙을 정확하게 하면 컵은 낮게 날아간다. 그러면 평탄한 타격 각도로 정확하게 스윙을 했다는 뜻이다. 또한 최대한 볼을 압착해주며 많은 에너지를 전달할 수 있다.



즐겨찾기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구글플러스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카카오톡 공유
close

당신을 위한 추/천/기/사

More 레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