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프한국

전체메뉴 한국아이닷컴
드로를 만드는 피니시
드로는 기량이 뛰어난 골퍼의 가장 중요한 무기다. 장애물 지역을 안전하게 피해갈 수 있고, 맞바람이 불 때 샷을 낮게 유지할 수 있다. 특히 스트레이트 샷이나 슬라이스보다 더 멀리 날아간다. 오른쪽에서 왼쪽으로 휘어지는 드로를 그립이나 스윙의 변경 없이 좀 더 일관성 있게 구사하는 간단한 방법을 소개한다.

볼 뒤쪽에서 몇 번 연습 스윙을 하면서 양손은 높게 가져가고 헤드는 낮게 가져가는, 즉 헤드가 오른어깨보다 더 낮은 피니시를 취한다. 이렇게 ‘양손은 높이, 헤드는 낮은 피니시’를 몇 번 연습한 뒤 원하는 샷을 머릿속으로 그린다. 이어 볼에 다가서서 실제 스윙을 구사하며 똑같은 피니시를 만든다.

이 자세는 스윙 궤도를 좀 더 인사이드-아웃으로 유도하고 임팩트를 통과할 때 양손을 최대로 릴리스하게 한다. 두 가지 요소는 강력하고 뛰어난 드로를 만드는 방법이다.



즐겨찾기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구글플러스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카카오톡 공유
close

당신을 위한 추/천/기/사

More 레슨&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