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프한국

전체메뉴 한국아이닷컴
그리스 산불, '날씨'때문에 인명피해 더 커…방화 가능성 무게
속보팀
강명주 기자
2018-07-26 12:51:48
사진=YTN캡쳐
그리스 아테네 인근에서 발생한 산불로 인한 사망자가 70명을 넘어섰다.

그리스 아테네 외곽 서부와 북동부 도시에서는 지난 23일(현지시간) 몇 시간 간격으로 두 개의 대형 산불이 확산했다. 이번 산불로 인해 현재까지 확인된 사망자만 최소 74명, 부상자는 약 200명에 달하고 있으며, 실종자 신고도 빗발치고 있어 인명 피해는 더 커질 것으로 보인다.

하룻밤 사이에 희생자가 속출한 이유는 고온 건조한 날씨에 강풍까지 불어 산불이 놀랄만한 속도로 번지면서 피해가 더 컸던 것으로 알려졌다. 당국이 산불의 원인을 조사 중인 가운데 버려진 집들을 약탈하려는 방화가 원인일 가능성이 제기되고 있다.

방화 의혹이 확산하자 주민들 사이에서는 산림보호구역 내 토지를 소유한 이들이 개발을 위해 산림을 정리하려 불을 냈다는 설이 나돌고 있다. 이 외에도 목동들이 양이 풀을 뜯을 수 있는 목초지를 만들려 산림에 불을 내는 사례도 들리고 있다.

한편, 알렉시스 치프라스 그리스 총리는 희생자에 대한 3일간 국가 애도기간을 선포했다.

즐겨찾기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구글플러스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카카오톡 공유
close

More 레슨&정보